스케치 모임


August sketching meetup :

일시(Date): 2014년 8월 23일, 토요일, 오전 10시30분 - 오후 4시
장소(Sketching places) : 청계천과 광화문 (Cheonggyecheon and Gwanghwamun)
만나는 장소(Where to meet) : 청계천 입구 올덴버그 조각물 앞(plaza in front of Oldenberg sculpture at the entrance of Cheonggyecheon near Gwanghwamun subway station no. 5)
현장 스케치 전시(exhibit on the spot) : 오후 4시, 조형물(비오는 경우 장소 이동) - (exhibit in the same meeting place at 4 pm)

*************************************************************
또 한번의 스케치 모임안내 :

몇 년 전부터 호주 시드니에서 서울로 오시면 서울 멤버들과 스케치를 해오시던 스테판 콮씨가 소식을 주셨어요.
9월 6일, 토요일에 이화여대 본관 근처 아름뜰앞 쉼터에서 만나 스케치하고 아름뜰에서 식사도 하면 좋겠습니다.

늘 하던대로 10시 반에 만나기로 하겠습니다.
8월 말에 도착하시고 9월 10일까지 머무시니 그 사이에 또 스케치 계획이 확정되면 알려드리겠습니다.
많은 참여 바랍니다.

Monday, November 30, 2009

A sleeping child

14.8x13cm
아이의 잠이 손에 들려있는 동화책 속으로 빠져든 듯 보였습니다

Sunday, November 29, 2009

yuna



21X29.7cm, pencil and watercolor
금요일 방과후 수업중에 그림,
초등3학년 아이가 의자에 점퍼를 뒤집어 걸어놓고 그림에 열중해 있는 모습,

A clothing repair shop

29.6x21cm
옷수선집의 미싱용실과 작업실에 붙어있는 눈금자가 재미있어 표현하려 했으나
잘 안된 듯 합니다


Street foods

29.6X21cm
팥을 많이 넣어주는 잉어빵집이었습니다. 걸려있는 가방이 아주 안전해 보였습니다

concert at YMCA located in Goyang city







Friday, November 27, 2009

Korean language


King Sejong's statue located in Gwanghwamun Square at Sejongro
This morning I read an article in Chosun Daily Newspaper about the launching of Korean-language guide service in the great museums such as the State Hermitage Museum, the Louvre Museum, and the British Museum. It was possible by the efforts of Korean Air chairman and CEO cho Yang-ho. So Korean visitors can enjoy appreciating art works in the big three museums in Korean language. The article says that the chairman had felt sad when he had found no Korean-language guide service in famous sight spots of Europe 40 years ago at his youth. That experience might have made him search mutual communication in culture by carriers and supporting the museums.

Thanking for his achievements I post the above drawing of King Sejong who created Korean scripts of our language for the people on 1443 who couldn't use Chinese letters easily for its difficulty in learning.

Thursday, November 26, 2009

at Sejong University and CGPark


At first I draw the main gate of Sejong University. The Korean style roof looked contrasted with the building under construction on the left.

Building for students was under construction near to completion in my thoughts. Contrast between the sunlit old building and the wrapped building under construction caught my eye.

I met Kim Mi-kyung and her cute daughter at CGPark. Weather was like spring. We'd a nice time. I sketched her riding the camel. How brave she was!


The traditional market stall

29.6x21cm

Grandmother's market stall was warm and lovely in front of KIM'S MARKET.

Dowon



화실에서 그림그리는 도원(초4)이를 그려보았습니다
패딩조끼 사이로 보이는 티셔츠의 줄무늬가 예뻐서
전시안내 엽서 위에 그렸지요 행동반경이 늘 집과 화실만 왔다갔다 하다 보니
크게 움직이지 않아서 그림 소재를 잘 못찾겠네요(게으름 때문에)
13X21cm

Wednesday, November 25, 2009

라벨 정리

오늘 라벨 좀 정리했어요. 그림 사이즈 적히거나, pen and watercolor 가 두개 있어서 보니 and 와 watercolor 사이에 칸이 두칸이어서 그렇더군요. 아니면 콤마를 찍어야 하는데 점을 찍는다거나 해서 같은 내용이 두개가 되는 경우도 있었구요. 작가의 이름을 일관되게 멤버칸에 적힌 대로 통일해서 써야 라벨이 쓸데 없이 늘어나지 않구요. 스케치크롤(sketchcrawl)은 앞으로 통일시키려고 합니다. 이화 유니버시티도 스케치크롤로 정리하려합니다. 아무래도 늘어나면 늘어나지 줄어들기 어려워서 가급적이면 공통된 것은 묶는 것이 좋을듯합니다. 라벨에 스펠쓰실 때에 한번 더 확인하면 공연히 의미없이 라벨이 느는 것을 피할 수 있겠습니다.

bus driver


He greeted passengers when they got on and off kindly.I felt pleased too.

Dumpling store


29.6 x 21 cm

more at #25th sketchcrawl


I sketched this one in the alley of Chongro 5-ga. There were many eating houses for the merchants and visitors.



This one was sketched inside the coffee shop we had coffee after sketchcrawl.
I enjoy the sketchcrawl with participants every time.
Thanks for all!


Tuesday, November 24, 2009

children

25 x 18.5 cm

Painted on envelope of book that is delivered in publishing company.
Is funny as label has acquired and paints on bumpy envelope than paint in sewer fireball.

Monday, November 23, 2009

Udong

14.8x13cm, pencil andwatercolor

#25 Sketchcrawl

아침 10시 35분. 조금 늦게 약속 장소에 도착하였습니다.
두타빌딩 앞에는 이용환님과 유병화님께서 벌써 도착하셔서 스케치를 하고 계셨습니다.
전 먼저 따뜻한 커피 한 잔을 마시고 빌딩의 8층에 있는 옥상 정원으로 올라갔습니다.
창 밖으로 내려다 보이는 동대문운동장의 공사현장을 스케치 하였습니다.



두 장의 그림을 그리고 내려가는 엘리베이터를 타려다가 낯 익은 풍경이 눈에 잡혀서 한 장을 더 그렸습니다. 지난 번 스케치크롤 때 비슷한 풍경을 그렸었는데 그사이 산의 색이 많이 달라졌습니다.


그 때까지 빌딩 앞 마당에 계시던 두 분 선생님과 함께 근처 중국집에서 점심을 간단히 먹고 동대문 쪽으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그림을 한 장 그리고 두 분 선생님의 모습을 사진에 담아보았습니다. ^^







동대문 스케치를 마치고 청계천을 따라 걸으며 스케치 하였습니다. 저는 다리 위에서 청계천 산책로를 걷는 사람들을 스케치 해보았습니다. 옷차림이나 걷는 모습이 다양하여 관찰하기가 재미있었습니다.




















그 다음에 종로 4가의 식당 골목으로 자리를 옮겼는데 추위에 부실한 저의 체력 탓에 거기서 부터는 주머니에 손 넣고 놀았습니다.
그 즈음 정운자님께서 새로운 멤버 한 분을 모시고 나오셨습니다. 다 함께 모여서 호박죽과 팥죽을 먹으면서 그 분의 그림을 감상했는데 신선함과 열정이 찐하게 느껴졌습니다. 정운자님도 오늘 스케치하신 그림들을 보여주셨습니다.

종로 3가의 커피점에서 서로의 그림을 나누어 보면서 그날의 행사를 마무리했습니다.






행사를 마치고 돌아가는 길에.. 지하철역에서 거울에 비친 제 모습을 한 장 더 그렸습니다.

다음 크롤을 기다리며...



Sunday, November 22, 2009

Welcome Kim Kyung-hee!












A new sketcher, Kim Kyung-hee, participated in this sketchcrawl yesterday. She works at the Seoul Nat'l University Hospistal. She began to draw just a month ago though she had interest in drawing while writing poems. Wowwww, she's so gifted in arts. We were surprised at seeing her works in her sketchbooks. And we were glad to meet her and encouraged her to sketch together from now on. We're looking forward to seeing her inspiring sketches. Welcome!

Saturday, November 21, 2009

In 151 times urban bus inside





21X29.7cm 4B ,canson
"
18X24cm,pen and watercolor,fabriano

#25th Sketchcrawl around Dongdaemun gate, Seoul








It was shiny but cold and windy. Five brave sketchers, Lee Yong-hwan, Kim Mi-kyung, Jung Un-ja, Kim Kyung-hee, Yoo Byung-hwa, participated in this crawl. We sketched around East-gate to Chongro 5-ga market. It was always joyful and happy to meet a new friend. Kim Kyung-hee, welcome!

Tuesday, November 17, 2009

Tuesday, November 10, 2009

A person who get a newspaper

21 x 29.7 cm
at Yeonsu library

Monday, November 9, 2009

Yeonsu-dong our neighborhood construction

18 x 24 cm
Felt like to draw times that report teacher Yoo tower crane picture.
Painted at elevated road stair in neighborhood in the morning.
In many way energy starting gaze teacher thank!!

Saturday, November 7, 2009

Monday, November 2, 2009

a patient



Last weekend, I go to Seoul university hospital and I was drawing pictu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