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 계획



45th World Wide SketchCrawl

일시(date) : 2014년 10월 18일, 오전 10:30 - 오후 4시
장소(sketching place) : 여의나루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 Yeouinaru, Yeouinaru station, subway no. 5
만나는 장소(meeting place) : 여의나루 한강유람선 매표소 근처 - Yeouinaru cruise ticket office

많은 참여 바랍니다. (Hope you to join us!)


Friday, July 22, 2011

우리집의 풍경

  매일 보는 감나무와 항아리들이지만
그림의 한컷이 되니 느낌이 다르다.
울집 멍멍이들...이리저리 움직이다가 스케치하는
 것을 아는지 빤히 쳐다본다.(쉽독과 진돗개)

3 comments:

Song Hye-sun said...

소박하고 진솔한 느낌입니다..감나무를보니 엄마네 마당에 주렁주렁 달린 단감 나무가 생각나네요..갑자기 흙냄새도 풀벌레 소리도 ...흑흑 ^^

bh yoo said...

멍멍이 스케치 좋습니다. ^ ^

ecrire said...

우리 동네 공원에도 감나무가 여러 그루 있는데 한 번도 그려보겠다는 생각을 해 본적없습니다. 작가는 가까이에 있는 대상들부터 자세히 들여다 보는 것에서 시작하는 것 같습니다 사물에 대한 애정과 애착이 없으면 그저 생명없는 한낫 물건에 지나지 않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