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 모임


August sketching meetup :

일시(Date): 2014년 8월 23일, 토요일, 오전 10시30분 - 오후 4시
장소(Sketching places) : 청계천과 광화문 (Cheonggyecheon and Gwanghwamun)
만나는 장소(Where to meet) : 청계천 입구 올덴버그 조각물 앞(plaza in front of Oldenberg sculpture at the entrance of Cheonggyecheon near Gwanghwamun subway station no. 5)
현장 스케치 전시(exhibit on the spot) : 오후 4시, 조형물(비오는 경우 장소 이동) - (exhibit in the same meeting place at 4 pm)

Friday, July 22, 2011

우리집의 풍경

  매일 보는 감나무와 항아리들이지만
그림의 한컷이 되니 느낌이 다르다.
울집 멍멍이들...이리저리 움직이다가 스케치하는
 것을 아는지 빤히 쳐다본다.(쉽독과 진돗개)

3 comments:

Song Hye-sun said...

소박하고 진솔한 느낌입니다..감나무를보니 엄마네 마당에 주렁주렁 달린 단감 나무가 생각나네요..갑자기 흙냄새도 풀벌레 소리도 ...흑흑 ^^

bh yoo said...

멍멍이 스케치 좋습니다. ^ ^

ecrire said...

우리 동네 공원에도 감나무가 여러 그루 있는데 한 번도 그려보겠다는 생각을 해 본적없습니다. 작가는 가까이에 있는 대상들부터 자세히 들여다 보는 것에서 시작하는 것 같습니다 사물에 대한 애정과 애착이 없으면 그저 생명없는 한낫 물건에 지나지 않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