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July 21, 2012

Gookmin University






3 comments:

bh yoo said...

더운데 수고 많으셨습니다. 날씨만 좀 서늘했으면 마냥 그렸을텐데 항상 아쉽군요. 힘든 조건에서도 새로운 장소에서 신선한 느낌을 담아내려는 노력이 삶에 커다란 활력소를 줍니다. 감사합니다!

Kyoung Won JUNG said...

감사합니다. 더운날씨에 선생님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Lee Yong Hwan said...

우리의 눈길이 비껴가는 모서리와 겹침,틈 사이에서~~ 많은 이야기들이 아기자기하게 풀려 나오는 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