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ing plan




일시(Date) : 2014년 4월 19일(April 19, 2014), 오전 10:30 - 오후 3시 30분
장소(Place) : 인사동 쌈지길 주변, 천도교회, 운현궁 (Ssamziegil building, Chundogyo church, and Unhyeongung)
만나는 곳(meeting place) : 쌈지길 빌딩 옥상 벤치 (rooftop of Ssamziegil building)

쌈지길 빌딩에서 만난 후 주변과, 천도교회등을 스케치한 후, 인근 '지리산' 식당[Tel : (02)723-7213]에서 1시경 점심 식사후, 운현궁 및 낙원 상가 주변을 스케치할 예정입니다. (We begin sketching after meeting on the rooftop of Ssamziegil building till we have lunch at the restaurant "Zirisan" on 1 o'clock. After lunch we move to Unhyeongung. Sketchers may sketch the nearby Nagwon shopping mall or street scene. We'll have time of appreciation of sketches in the Unhyeongung on 3:30 pm.)

그날 그리신 스케치를 스케치크롤 사이트에 올리기 위해 스케치크롤 사이트에 아이디를 만드시기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추후 알려드리겠습니다.

관심가지신 분들은 간단한 스케치 도구(종이, 필기류) 지참하시고 용기내어 참가하시기 바랍니다. (Hope you to join us if you've interest in sketching together!)

Thursday, April 17, 2014

sketch at Hongjicheon, Hongeun-dong, Seoul (홍지천 스케치)



Fabriano, 300g, 38 x 25.5 cm



Two days ago I walked along the Hongjicheon where the old temple "Ogcheonam" located. Though the original scenery of the stream was changed by overpass circulation road or artificial concrete walls among stream those elements made another scene anyhow. Ridges of Bughansan and Inwangsan would be a big part in picture. I enjoyed sketching hearing water falls next to me. 
엊그제 홍지천을 따라 걸었습니다. 아름다운 세검정의 홍지천위를 지나는 내부 순환도로가 어찌보면 흉물일수 있으나 뒤에 보이는 산봉우리들과 어울어지며 도시만의 한 풍경을 이루어내는 것같았어요. 미추를 가리기에 앞서서 우리와 함께하는 풍경이라 그려보았습니다. 


Wednesday, April 16, 2014

hongik university around.

Wednesday 16 April 2014.
'Hongdae around'
Sketching in Hongdae.
Figure 1. angel in us coffee shop.

Moleskine sketchbook (21x13cm).
Pen. Watercolor.
Figure 2. Lighting.

Moleskine Watercolor(14x9cm).
Pencil. Watercolor.
Figure 3. Jakdang fun.

Moleskine sketchbook (21x26cm).
Pen. Watercolor.
'Fun jakdang' is comic book cafe for a severance opened buy 20,000 'manhwabang' is. 40,000 of 20,000 comic's dream is to jump start hoping outdated.
2014년 4월 16일 수요일.
'홍대 주변'
홍대에서 스케치
그림1. angel in us 커피숍.
몰스킨스케치북(21x13cm).
펜. 수채화물감.
그림2. 조명등.
몰스킨워터컬러(14x9cm).
연필. 수채화물감.
그림3. 즐거운작당.
몰스킨스케치북(21x26cm).
펜. 수채화물감.
'즐거운 작당'이란 북카페는 퇴직금으로 만화책을 20,000권을 사서 오픈한 '만화방'입니다. 만화책 20,000권의 시작이 40,000권의 꿈으로 도약하시길 바라며.





Sketch in Thailand by Lee Sang-jin (타이랜드 여행 스케치, 이상진)







I went to the Wat Chalong in Thailand.
Among the Buddhist temples in Phuket is a large and gorgeous.
The sun was hot so there is only country still hot,
but did not know also that it hot to visit the bright temple to
see for the first time.
In Thailand, the animal because the believe that reincarnation of human beings,
was the impressive, and that there is no crushing of the animals.
Was seen that the dog spend time very slowly here and there.
It was also great travel weather, it was fun and seen the bizarre culture of other countries.----------------------------------------------------------------------------------
태국여행중 왓찰롱사원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태국이란 나라는 무척 덥기로 유명한데 여기 사원을 둘러보고 있자니 더운줄도 모르고 한참을 구경했습니다.
왓찰롱사원은 푸켓에있는 불교사원중 가장 큰 사원이며 현지인들이 가장 아낀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와는 다른 화려하고 다채로운 색상과 웅장함이 한참을 생각하고 그리게 했습니다.
인상적인것은 태국은 죽으면 동물로 환생한다고 믿어서 동물에게 함부로 대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곳곳에서 여러 동물들, 특히 개들이 자유롭게 활보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이런 멋진 문화를 체험하고 볼 수 있는 이런 여행은 항상 즐거운것 같습니다.


Tuesday, April 15, 2014

sketches around the large parking lot at Apgujeong-dong, Seoul

The large parking lot of Hyundai  Department Store in Apgujeong, pencil and watercolor

nearby Hyundai  Apartment complex, pen and watercolor

Hyundai Department Store in Apgujeong,  pen and watercolor

members of Outdoor Watercolor Artist's Group waiting for the bus, pen and watercolor

Gangnam City Tour bus, pen and watercolor

the overpass crossing Apgujeongno,  pen and watercolor

FarEast Sports Center across the road, pen

Hyundai Department Store viewed from the parking lot, pen

parking lot gate, pen and watercolor

Neighborhood Facilities across the road, pen and watercolor
.
( 21 x 29.6cm sketchbook )
.
In spring every Sunday morning, members of Korea Outdoor Watercolor Artist's Group used to gather at the large parking lot of Hyundai Department Store in Apgujeong for outdoor painting to the countryside by chartered bus. I've participated in the group frequently for 20 years. Recently every Sunday morning, I arrived on the spot a little earlier, and sketched here and there while waiting for the bus to departure.

20여년 간 틈나는 대로 일요일 야외 수채화를 그리러 나간 압구정 주차장이 나에게는 그림의 산실과 같습니다. 강남 개발의 개척지인 이 곳도 이미 오래 되고 낯익은 도시처럼 아기자기하고 매력적인 풍경과 인간적인 소재가 넘쳐납니다. 현장 그림에 매료되어 그려 왔던 수많은 전원마을 사생 작업의 나날들이 오늘의 어반 스케치의 밑거름이 되었다고도 생각합니다~~ 
개발의 역사와 더불어 황무지에서 태어난 압구정은 그림의 고향처럼 느껴집니다.

'Dobongsan parking area

Tuesday 15 April 2014.
'Dobongsan parking'
Dobongsan went for securing new customers.
Figure 1. Forsythia.
Watercolor Moleskine (21x13cm). Pencil. Watercolor.


Figure 2. Large trucks.
Watercolor Moleskine (21x13cm). Pen. Watercolor.


Okay, the car seems to be an easy draw hard-drawn look like forsythia flowering plants is one kind of many sketch difficult.



2014년 4월 15일 화요일.
'도봉산 주차장'
신규 거래처 확보하러 간 도봉산.
그림1. 개나리.
몰스킨워터컬러(21x13cm).
연필. 수채화물감.
그림2. 대형트럭.
몰스킨워터컬러(21x13cm).
펜. 수채화물감.
자동차는 그리기가 쉬운것 같지만 막상 그려보면 어렵고 개나리처럼 한가지에서 많은 꽃이 피는 식물도 스케치하기 어렵네요.

Monday, April 14, 2014

Yongsan Electronics Market

Monday 14 April 2014.
'Yongsan Electronics Market'
After meeting briefly sketch customers. Sketch of the building and tried many times. Sketch challenge again and was a little satisfying.
Figure 1. Parking your motorcycle. 

Watercolor Moleskine (21x13cm).
Pen. Watercolor.
Figure 2. Difficult to draw a building in Yongsan.

Watercolor Moleskine (21x13cm).
Pen. Watercolor.
Customers frequently visited and sketched around.

2014년 4월 14일 월요일.
'용산 전자상가'
거래처 미팅후 잠시 스케치.
몇번을 시도해 본 건물의 스케치. 다시 도전해서 조금 만족스러운 스케치가 되었습니다.
그림1. 주차중인 오토바이.
몰스킨워터컬러(21x13cm).
펜. 수채화물감.
그림2. 용산의 그리기 어려운 건물.
몰스킨워터컬러(21x13cm).
펜. 수채화물감.
자주 방문하는 거래처의 주변을 스케치했습니다.



Sunday, April 13, 2014

CAMPLIME FAMILY.

Sunday 13 April 2014.
'Anyang Art Park'
'Anyang Art Park' located 'camp line' outdoor brand product promotions sketch of the second day was the day some time Guide.
Figure 1.


Family camp-line. Watercolor Moleskine (21x30cm). Pen.
Figure 2.


Gwanak Anyang direction. Watercolor Moleskine (21x30cm). Pencil. Watercolor.

2014년 4월 13일 일요일.
'안양예술공원'
'안양예술공원'에 위치한 '캠프라인' 아웃도어 브랜드에서 제품홍보행사의 2일째날 잠시 시간내서 스케치했습니다. 
그림1. 캠프라인 패밀리.
몰스킨워터컬러(21x30cm).
펜.
그림2. 관악산 안양방향.
몰스킨워터컬러(21x30cm).
연필. 수채화물감. 




불청객이었지만 고양이의 등장에 따뜻한 봄을 느낄수 있었습니다. 주말업무중이지만 스케치가 있어서 즐거웠고 2틀동안 같이 고생해주신 캠프라인 패밀리께도 감사 말씀 전해드립니다. 






Saturday, April 12, 2014

Anyang Art Park.

Saturday 12 April 2014.
'Anyang Art Park'
'Anyang Art Park' located 'camp Lines' brand products in Outdoor Guide sketched some time during the promotion. Draw cars in the car landscape paintings but also a good draw.
Moleskine sketchbook (21x26cm).
Pen. Watercolor.





2014년 4월 12일 토요일.
'안양예술공원'
'안양예술공원'에 위치한 '캠프라인' 아웃도어 브랜드에서 제품 홍보중에 잠시 시간내서 스케치했습니다. 차안에서 그린그림인데 차도 그려보고 풍경도 그릴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몰스킨스케치북(21x26cm).
펜. 수채화물감. 







Friday, April 11, 2014

종로타워.

Thursday April 11, 2014.
Jongno Tower.

http://mirror.enha.kr/wiki/%EC%A2%85%EB%A1%9C%ED%83%80%EC%9B%8C

Jongno Tower sketch.
Moleskine sketchbook (21x13cm).
Pen. Watercolor. Marker.
2014년 4월 11일 목요일.
종로타워.
종로타워 스케치. 
몰스킨스케치북(21x13cm).
펜. 수채화물감. 마커.
정말 그리기 어려운 건물입니다. 
종로3가 방향으로 인사동으로 가는 골목길에서 숨어서 그렸습니다. 일부러 숨은건 아니고 마치 몰래 훔쳐보는것 같은 상황이더라구요. 하하하. 
저는 내일 안양예술공원에서 행사진행합니다. 스케치 할수있는 시간이 있으면 좋겠습니다.

Thursday, April 10, 2014

At Konkuk Univ. and subway


After having late lunch with friend
 I went to Konkuk University for digesting.
My original schedule was just walking around because I didn’t take enough sleep yesterday.
But it was a nice day. The sky was clean, and the wind was warm. So, I changed my mind.



In Konkuk Univ., there is the ‘Ilgam lake’ which is the biggest man-made lake in Korea.There is a rumor that Sejong Univ. where is near Konkuk Univ. could be put into the ‘Ilgam lake’ :D...


Do you know the small Island?
That is called WOW
Wow….

In fact, ‘WOW’ is the sound of Chinese characters. So this (word) means ‘the lying cow.
don’t know why the island is named the lying cow. Maybe it looks like a lying cow from top view.







At subway(line number 1, 7)



친구랑 늦은 점심을 먹고 소화도 시킬겸 건국대학교로 산책을 갔습니다.
원래는 산책만 하려고 했는데 날씨가 너무 좋아서 계획을 바꿔 스케치를 했습니다.

지금까지 몰랐는데 건대 호수에 있는 작은 섬 이름이 '와우도'라고 하더라구요.
감탄사가 떠올라서 피식 웃음이 나왔는데 한자를 보니 '누워있는 소'의 의미였습니다.
위에서 보면 누워있는 소 모양인 걸까요?


통학 시간이 워낙 길어서 그동안 잠만 잤었는데 최근엔 크로키를 열심히 해보기로 마음먹었습니다. 너무 졸리면 그냥 잠들지만 조금 졸린 정도는 참고 깨서 그림을 그려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