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Oct.

.
[Sketch Meet-up on Oct. 14th, 2017]
- Place: Yeouinaru (여의나루)
- Nearest Subway Station : Gate 2 or 3, Yeouinaru Station Line No. 5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혹은 3번 출구)
- Time: 10:30 am ~ 4:00 pm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 Meeting Spot: In front of Hangang ARA Cruise Quay (한강 아라호 유람선 선착장 앞)
.
완연한 가을입니다. 시월의 시원한 강바람을 즐기면서 가볍게 나들이 하는 마음으로 함께 스케치 하는 시간을 가져 보아요.
모임에 회비는 없으며 각자 스케치하실 도구를 지참하셔서 참석하시면 됩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

Sunday, September 24, 2017

어린이대공원 스케치





9월23일 어린이대공원에서 그린 그림입니다.
어린이들과 가족들의 모습을 많이 그려보고싶었습니다.









                                            A6 크기의 용지에 만년필로 그림.










                      A4크기의 머메이드지에 붓펜으로 그림


회원님들과 함께해서 더 즐거운 하루였습니다.
감사합니다.



Children's Grand Park Sketching

 

Big fountain
 
 Caricature drawers
 
 Monkey's pen
 
Co-sketchers
 
Yesterday was heyday to sketch the early autumn of Korea. The Children's Grand Park was the best choice to meet up.
 
I passed by the octagonal pavilion where we were to meet and stopped by the monkey's pen.
After lunch, I drew co-sketchers of SUK, I am sorry not to have taken a photo of them.
 
Water jetted from the Big Fountain, and a guitar concert was held near there. I derw it, singing along the concert songs.  There were two caricature drawers and they were very popular. Many customers were waiting their turns and I drew it lastly.
 
BH Yoo prasied my improvement of sketching. I bought some beverage to my co-sketchers joyfully.
I am looking forward to next meet-up.^^
 

어린이는 내일의 주인공




   어린이 대공원에 44년전에 커다란 바위에 새겨놓은 글귀가 인상적입니다.
그 뒤에 높게 솟아오른 나무들과 바위에 얼룩이 그 시간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어린이는 내일의 주인공
                             착하고 씩씩하며 슬기롭게 자라자"
정말 어린이를 바라보면 미소가 절로 나옵니다
어린이들이 부모와 함께있는 풍경은 흐뭇합니다
요즘 펜으로 그릴까 붓으로 그릴까 고민중입니다.
꼭 정해서 그릴 필요는 없으면서도 그리기 전에 아직도 망설여집니다.

Sketches at Children's Grand Park

Palgagdang 

part of roller coaster in amusement park

scenery of tropical animal buildings

water birds

water birds and visitors


It was a very fine day. The park was crowded by increasing family visitors around noon. The park opened on Children's Day, May 5th, 1973 kept being loved by all. It's broad to ca. 530,000 square meters. There locate kinds of animal cages, botanic garden, amusement park, and so on. We can find people walking all around the park for health. 
Though I visit there so often It provides endless subjects to draw. I used 45.5x32.5cm size papers. I tried to play with sketching tools, charcoal, water soluble color pencils, watercolor not to make something good. I found charcoal to work well on this kind of sketchbook. Because I have several volumes which I had bought over 10 years ago, I may use them all out with charcoal. 
Having chance to appreciate all the participants' great works would be a fortune; so we gather enjoying sharing and congratulating for the other sketcher's development. Thank you Andy for the cool drinks after the meetup. We had a nice time after hard work of sketching. Thank you all the participants!

좋은 날씨에 감사했어요. 만나뵈어서 더욱 좋았구요. 어반 스케치해오면서 자신의 그림에 만족하는 동료를 보는 기쁨도 만남에서 비롯되겠지요. 여의나루에서 반나 뵙기 바랍니다.

Saturday, September 23, 2017

USk News: Call for Entry to USk Group Exhibition (어반스케쳐스 그룹전 참석 신청 관련 공지 ~10/4)

서울어반스케쳐스 여러분께

안녕하세요, USK 본부에서 오는 11월부터 미국 플로리다 주 아베마리아 대학교에서 있을 단체전에 초대하는 메일을 보내왔습니다.

전시 기간은 2017년 11월부터 2018년 2월까지이며, 장소는 Ave Maria University 내에 있는 Canizaro Exhibit Gallery입니다. 이 전시회는 USK 창립 10주년을 맞아 행해지는 여러 행사 중 하나입니다. 개인당 총 3장의 드로잉 이미지를 10월 4일까지 제출하시면 됩니다. 여러분의 이웃, 도시, 그리고 한국을 가장 잘 나타낼 수 있는 작품으로 선정하시면 되겠습니다.

전시회 참여에 관심이 있으신 분은 공지글 아래에 있는 링크로 접속하셔서 참가 신청을 진행하시기 바랍니다.

p.s. 현재 각국에서 전시회 진행 관련 여러 질문들(원본 제출 여부, 저작권, 작품 반환, 작품 운송료 등)이 접수되고 있습니다. 추가 확인되는 사항들은 바로 공지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QUOTE]

The USk board is pleased to invite urban sketchers to submit sketches for an upcoming USk group exhibition at Ave Maria University in Ave Maria, Florida, USA. The university seeks images that portray the motto of Urban Sketchers—we show the world, one drawing at a time.

The exhibition will run from November through February 2018 in the Canizaro Exhibit Gallery at Ave Maria University. This exhibit is one of several that will celebrate the 10th Anniversary of Urban Sketchers.


Please submit up to three images that highlight life in your neighborhood/city/country.

International Deadline: 4 October 2017 23:59 CDT.

Details are provided in the submission form:
https://www.surveymonkey.com/r/USkExhibitAveMariaUniv

서울대공원에서 ..

능동 서울어린이대공원에서 어반스케치하다

Sketch in the children's park


( 팔각정 앞)

   


       

뜨거운 햇살, 일렁이는 바람,뛰어 다니는 아이들,
좋은 친구와 함께 그림그리며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Hot sunshine,chirping winds,running kids,
Painting with good friends,happy time.

연세대학교 그리기

우리나라 사학의 대표주자 연세대학교에서 모임을 가지고 즐거운 그리기시간을 보냈다
 
 
 
 
 
 
 
 
아래는 그전전주 갔었던 흥선 대원군의 사저인 운현궁 모습
 
 

 

Thursday, September 14, 2017

첫걸음, 첫그림

















위 그림들은 9월 9일 연세대학교 정문 부근에 위치한 광혜원에서 그린 것이다.  
스케치모임에 처음으로 참여한지라, 유병화 선생님을 따라서 간 곳이 여기다.
 첫인상이 좋아서 오전 오후 내내 이곳에 머물다 왔다.


그림은 A4 크기의 머메이드지에 브러쉬펜으로 그린 후 약간의 채색을 더했다.





Wednesday, September 13, 2017

Sketches at Starfield Goyang










어제 고양시에 위치한 스타필드 고양에 다녀왔습니다. 디자인은 스타필드 하남과 유사했어요. 워낙 길어서 왔다 갔다 몇번 하니 하루치 운동으로 충분하더군요. 4층에는 골프연습낭도 있었어요. 이곳 저곳 다 돌아 볼 수는 없어서 우선 3층에서 내려다 보고 그려보았습니다. 어려워서 공부가 되었습니다. 점심 후 PK Market에서 바나나 판매하는 젊은이를 그렸어요. 많이 드시라고 여러 조각 권하는 마음이 고운 청년이었어요. 목소리가 좋다고 하니 처음 들어보는 말이라고 기분 좋아하더군요. 카트에 도구를 올려놓고 그리니 아주 편했어요. 통행에 방해가 안되면 이모 저모 그려 볼 수도 있겠더군요. 지하 1층 엘리베이터 앞에 편히 쉴 수 있는 의자가 있어서 잠시 쉬며 인불 스케치를 몇 장 했어요. 인물 드로잉하는 중에 '65세 푸른색 옷을 입은 분을 찾습니다'는 방송이 여러 번 나오는 것을 들으며 마음이 어두워졌어요. 

I visited Starfield Goyang located at Goyang city, Gyeonggi province, north of Seoul. I could arrive at by 10 minutes walk from Samsong subway station. Across the street big buildings were under construction. But most of the scenery seemed like a countryside still. There the mall was opened last month after the successful running of Starfield Hanam in Hanam city. It spans 365,000 square meters. This time I couldn't see all the spots such as children's Toy Kingdom Play or Fun City(family entertainment center, bowling), etc. Because there was small market PM Market I entered in. Grocery stores are familiar always.  There I drew a young man who was shouting 'Please have a piece of sweet banana!' I put my sketch sheet on the cart. It was very useful. After I finished I showed it to him. He was very glad to see and took a photo of it. People like to see sketching and envy of it. Sketching their daily lives in common environment may give chance to look them with fresh feelings.

Monday, September 11, 2017

Sketches at Yonsei University, Sinchon Campus






2017년9월
캠퍼스내 수경원과 광혜원이 있던 옛터 자리에서 가을햇살 따사로운 하루  2점의 그림을 그리며 옛과 오늘의 사람들의 모습, 마음의 형태를 생각해보게 되는 뜻있는 하루 였습니다.

Urban Sketch in Yonsei University

  Yonsei University is not far from my house.
  Normally l was just passed by, but last Saturday
  l went there to draw first.
  There were not many people because it was weekend.
  The weather was still hot and a little humid
   but its okay compared to last summer.
   I sat down under the big tree looking for the some shelters
   but ants and mosques made last ride ㅠㅠ
   Anyway l draw hard and appreciated member's work.
   Good luck to all !










어반스케쳐스 모임 첫방문 했습니다^^

▲백주년기념관 앞에서.
간단해 보이는 건물이였지만 막상 그려보니
표현할것들이 많아 재밌었던 그림이였습니다.
 ▲광혜원 앞에서.
 아직 나무 표현이 어렵지만.. 열심히 연습중입니다.
 
▲루스채플 앞에서.
모임시간에 쫓겨 미쳐 완성하진 못했지만.
구도가 인상적인 건물이여서
선을 긋는 재미가 있었습니다.
---------------------------------------------------------------------------------
이번 어반스케쳐스 모임에 처음으로
함께했었던 최병남이라고 합니다.
 
날씨도 좋고 기분도 좋았던 토요일 오후에
즐거운 시간이였습니다.
 
4시반에 모임장소를 잘못안탓에..
다른 작가님들의 그림을 직접 보지 못한게 아쉽지만.
다음엔 많은 분들의 그림을 직접 보고 얘기 나눠보고 싶네요.
즐거운 시간이였습니다!
 
좋은 모임을 알려주신 이지현작가님에게도 감사드립니다.
 
다들 행복한 일상 보내시길 바랍니다 : )
 

초가을의 연세대학교

유난히 더웠던 교정은 주말이라 한산...
간간히 들려오는 응원(?)의 함성이 싱그러웠다
스케치하기에 딱 좋은 분위기^^

Sunday, September 10, 2017

sketches at Yonsei University, Sinchon Campus

street scene in front of Yonsei campus, pen and watercolor (29.6 x 42cm)

Luce Chapel (루스 채플), pencil and watercolor, (54 x 72cm)



Yonsei Cancer Hospital (암센터), pen and watercolor, (21 x 29.6cm)
.
I've been working in my office near Yonsei University for many years. So I'm familiar with the Sinchon Campus and used to sketch the various scenes of the campus buildings from time to time.
Recently, Yonsei University has completed the campus remodeling project including underground parking lot for several years. So the Baekyang-ro, main axis of the campus, was closed to traffic and changed into the pedestrian mall as a meeting plaza and rest area. It is a great change to the pleasant atmosphere around the campus.
I sketched some new scenes that I didn't draw before and enjoy the fresh atmosphere around the historic campus.
---------------------------------------------
어반 스케치를 하면서 서울의 다양한 캠퍼스 시리즈를 수없이 그렸지만,
캠퍼스의 축을 따라 시원하게 전개되는 분위기는 연세대가 매력적입니다.
연세대 상징 백양로가 쾌적한 보행과 휴식, 만남의 광장으로 바뀌면서
차량이 없는 캠퍼스의 자유롭고 경쾌한 스케치 캠프로 태어났습니다.
캠퍼스는 항상 활기차고 성장하면서 변화해가는 좋은 스케치 테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