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January 10, 2019

people in library

                                                fountainpen
                                                    pencil
                                                    chacoal
                                                     conte

  이렇게 추운 날에는 도서관에 틀어박혀 책을 쌓아놓고 뒤적거리는 것이 으뜸입니다.
  점심을 먹고 눈꺼풀이 천근만근되어 이겨내기 힘들 때는 눈을 붙혔다가  불현듯 놀라 깨면 눈앞에는 저절로 스케치북이 열리게하는  장면들이 나타나니 현몽인듯 싶군요.^^

Tuesday, January 8, 2019

People at the cafe

Waiting the friends ...
                                          105*148 150g/m  pendrawing (preppy) 10min
105*148 150g/m pendrawing  (preppy) 7min
I've been doing sketches,
 always carrying sketchbooks has become a daily life.
 When I’m drawing the people....
I feel the happiness of everyday life through their images,

Thursday, January 3, 2019

LOS ANGELES 끄적끄적

섣달 즈음에 로스앤젤러스에 가서 형님네 식구들과 어울렸습니다.
올드 패서디나의 옛거리, 멋들어진 집들의 크리스마스 트리 장식과
게티 미술관에서 인상파의 진품 그림과 월트 디즈니 미술관의 해링,
워홀, 로리히텐슈타인의 현대 아메리카 미술을 본 것말고는
숨막힐 듯한 다운타운의 역겨움 속에 질식하고 말았습니다.

잠깐잠깐 혼자 있는 틈에 끄적끄적!




스케쳐스님들의 댁네에  새해에도 복만이가 자꾸 찾도록 빌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