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9 World Wide SketchCrawl 모임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장소(place) : 남산골 한옥 마을 (Namsangol Hanok Village)
날짜(date) : 2015년 10월 24일 (Oct. 24, 2015)

충무로역 3,4번 출구로 나오시면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정문 근처에서 10시 30분에 만납니다.
4시에 그림 감상회를 갖습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석 바라며 참가 신청은 따로 없으며 자신이 사용할 간단한 그림 도구를 지참하시고 오시면 됩니다.
식사는 도시락도 좋고 인근 식당에서 함께 하셔도 됩니다. 아름다운 가을날에 멋진 스케치 동행이 되기 바랍니다.
(We'll have #49 World Wide SketchCrawl meetup at Namsangol Hanok Village on Oct. 24, 2015.
We'll meet at the main entrance gate on 10:30 am. Lunch time will be on 12:30 pm.
After having lunch we keep sketching till 4:00pm. We'd like to have a sharing time of sketches at the village with other visitors.
You can find the village easily coming out of the Exit 3 or 4 of Chungmuro subway station.
Hope all the sketch lovers to join us on a beautiful autumn day!)

Seoul Urban Sketchers의 활동에 대해 궁금하신 내용은 아래 주소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If you have any question about our activity, please send e mail.)

e mail address :

Monday, May 16, 2011

sketches on a fine Sunday

motorbike & Namsan at Chungpa-dong, Seoul

at Sookmyung Woman's University, Seoul

at Manri Market, Manridong, Seoul

It was a fine day. I started from Sookmyung Woman's University where located near Seoul Station. The campus was neat and occupied with new buildings built recently. Having lunch at drivers' restaurant located across the Hyochang Park I headed on to Chungpa-dong for a better view. I sketched a motor bike with the Namsan at a long distance. On my way to Son Gi Jeong Park I stopped to capture the sunlit awnings at Manri Market. The Son Gi Jeong Park was a good place to sketch surrounded by old houses and new buildings under construction. I could rest for a while under the big trees of the park hearing the merry sound from playground.


ecrire said...

오토바이 그림이 굉장히 인상적입니다^^

Song Hye-sun said...

휴~~샘은 정말 오토바이 한 대 있어야 할 듯!!대단한 열정과 기동성에 박수를 !!!!!

Kim Mikyung said...

다 멋집니다. 유샘을 알고지낸 시간들이 머릿속을 지나며 흐뭇한 마음이..^^

bh yoo said...

저한테는 자전거보다 오토바이가 쉬운 것같습니다. 자전거는 가늘어서 늘 어렵구요. 오토바이가 부피감도 있고 좋아요. 먼 산을 그릴때는 펜을 쓰면 좋지 않겠다는 경험치가 생기는군요. 남산의 색도 더 흐리게 했었으면 좋았겠다하는 아쉬움도 남구요. 공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