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Oct.

.
[Sketch Meet-up on Oct. 28th, 2017]
- Place: Seoul Station & Seoul 7017 (서울역 & 서울로 7017)
- Nearest Subway Station : Seoul Station, Line No. 1 or 4 (1호선 혹은 4호선 서울역)
- Time: 10:30 am ~ 4:00 pm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 Meeting Spot: In front of Food Court at 3rd Fl. in Seoul Station (서울역사 3층 푸드 코트 앞)
.
10월 두 번째 어반스케치 모임 장소는 하루 평균 9만여 명이 이용하는 대한민국 수도인 서울의 관문, '서울역'입니다. 오전에 3층에 자리한 푸드코트에서 만나 점심 식사 후에는 '서울로 7017'로 이동할 예정입니다. 2015년 폐쇄되었던 서울역 고가는 2017년에 도심 속의 공원으로 재 탄생하였습니다. 국내 최초의 고가 보행로인 서울로 7017을 거닐면서 서울의 풍경을 다시 한번 새로운 시각으로 느껴 보시기 바랍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

Friday, January 9, 2015

scroll painting of Gaeamsa exhibited at the National Museum of Korea


scroll painting of Gaeamsa(temple located at Buan, Jeonla Bukdo), which is exhibited at the National Museum of Korea, Yongsan-gu, Seoul

A 4


Two days ago I visited the National Museum of Korea. In winter season I go often there to appreciate lots of national treasures and special exhibition. I could see the above scroll painting with 1,317 cm height and 868 cm width. Though it looked very hard to imitate I tried to do on A 4 paper. It's one of national treasure, no. 1269. Color was brilliant in spite of that it was produced on 1749. Because such kind of scroll paintings were so big to hang inside the temple it was used for the praying outside the temple building. For the height of the painting it was hung in the open space through two floors. It looked so statios that I stayed for long in front of the painting.

며칠 전 국립 중앙 박물관을 방문하였어요. 겨울이면 추위를 피할 겸 보물들을 감상하려 자주 갑니다. 마침 박물관에서 순차적으로 전시해주는 괘불 그림을 볼수 있었어요. 이번 작품이 아홉전째 것이라는군요. 지난 번에는 흥국사 괘불을 그려본 적이 있던터라 다시 도전하여보았습니다. 역시나 어려웠지만 흉내만이라도 내어 본것이 만족스러웠구요. 이런 저런 국보급 보물들을 만나는 것이 감사하고 소중한 기회였습니다.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