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 World Wide SketchCrawl


#56 World Wide SketchCrawl on July 29th, 2017

Place : Common Ground near Geonguk Univ. Subway Station Line no. 2, Exit 6 (3 minutes' walk from the station)
Time : From 10:30 am to 4:00 pm
Meeting Spot : Plaza in Common Ground

7월 29일은 제 56차 월드 와이드 스케치크롤 행사가 있는 날입니다. 이번 스케치 장소는 건국대역 6번 출구에서 3분 거리에 있는
푸른색 컨테이너로 이루어진 이색적인 분위기의 커먼 그라운드입니다.
관심있는 분들은 누구라도 참여하실 수 있고 회비는 없습니다. 도구는 각자 쓰실 재료를 준비해 오시면 됩니다.
더운 여름 잘 지내시고 그날 뵙겠습니다.

Sunday, May 7, 2017

Sketches on small papers

old buildings at the alley near the Jogyesa(temple) 

Pyeonghwa print company near the Jogyesa(temple), 19x27cm

buildings in Jogyesa with flower bowls

tower with lotus lanturns at Jogyesa, 12 x 16 cm


scenery of rocks at Geumsunsa(temple)

 inside scenery at the season of Buddha's birthday in Geumsunsa, 12.5 x 18.5 cm

Jogyesa is located at downtown, Jongno. Therefore I drop in often to appreciate the colorful lanterns decorated all around the temple. Citizens, office workers nearby, tourists and lots of believers come to there to pray or look around. And visiting the Geumsunsa near my villageI drew too. Pen and pencil sketching on small papers is easy to begin and finish. But to draw well seemed to be another matter. Drawing in monotonous materials was a helpful practice to see subjects in value.

부처님 오신 날 주변의 사찰은 화려한 연등으로 많은 사람들의 눈길을 끕니다. 종로의 조계사와 돌아가신 부모님이 모셔져 있는 금선사를 자주 방문합니다. 작은 종이라도 가지고 다니면서 틈날 때마다 그려보게 됩니다. 아름다운 연등의 색을 외면하고 펜과 연필로만 그려보았구요. 작다고 쉽지 않은 것을 알게 됩니다. 내년의 연등철에 다시 도전해보아야겠습니다.

1 comment:

Andy Oh said...

정감어린 그림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