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임, 신입회원 가입 안내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안녕하세요! 2018년 5월 26일 모임 안내입니다.

장소 :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만나는 장소 : 아르코 미술관
그림 그리는 시간 : 오전 10시 30분 - 오후 4시 30분

토요일이라 복잡하리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낭만과 문화가 살아 숨쉬는 도심을 그려보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관심있는 분을의 용기 있는 참여를 기다립니다.

Hi sketchers,

We sketch on May 26th (Saturday) at Maronnier Park located at Daehangno where to be arrived from exit 2, Hyehwa station, Subway line no. 4. We meet in front of ARKO Museum on 10:30am and will continue to 4:30pm. And at same place we'll have an on-spot exhibit with all the works we've done.

Hope all the sketchers to join us with great courage and interest!
See you there! Thanks!

* * * Drawing Attention May 2018 의 다양한 소식을 열어보시고 구독해보시기 바랍니다. * * *
.

Monday, April 23, 2018

Sketching in Okcheonam





   







                   We had the meeting of Sketch Crawl in Okcheonam.
                   It is a smart temple on the roadside .
                   I thought the temple would be crowded, because
                   the Buddha's day is approaching, but the temple
                   was quiet and comfortable as if l were in the
                   mountain.
                   The colorful lotus lamps were in harmony with
                   the spring flowers and trees.
                   The weather was best for drawing .
                    It's been a long time ,i had a hard time to sketch ,
                    but my mind was easy...


                   옥련암은 생각과는 달리 산이나 언덕위가 아닌
                   도심속 도로변에 위치한 조그마한 암자였다.
                   석가탄신일이 다가오고있어 많이 붐빌거라 생각했는데
                   마치 산속인양 고즈녁했다.
                   색색의 연등은 활짝핀 꽃과 더불어 봄의 정취를 더해주고
                   홍제천의 물소리,살랑거리는 바람,햇살에 어른거리는
                   연등의 그림자...
                   스케치하기엔 최적의 날씨였다~     
 

6 comments:

초키 said...

잘보았습니다! 알록달록한 색채가 옥천암 풍경을 딱 잘 나타내는것 같아요

Lee Yong Hwan said...

"하얀 부처", 오색연등, 목어 장식, 돌 조각품... 옥천암의 분위기가 그대로 느껴집니다.

BH Yoo said...

연등이 아름다운 꽃입니다.
보도각백불께서도 아주 미인이로군요! :)
즐거운 한나절이었습니다. ~~

Wendy Tan said...

Hi, I will be in korea in end may...who should I email to join urban sketchers.thanks

BH Yoo said...

Hi Wendy,

Nice to hear that you plan to sketch with us next month.
I posted the information for May sketching meetup here : https://urbansketchers-seoul.blogspot.kr/2018/04/information-for-may-sketch-meetup.html.
Please send mail to seoulurbansketchers@gmail.com for more necessary guide related with your schedule.
Hope to meet you then if possible.

Thank you!
All the best,
BH Yoo

bikyung said...

그날의 느낌이 생생히 전해지네요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