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 모임


August sketching meetup :

일시(Date): 2014년 8월 23일, 토요일, 오전 10시30분 - 오후 4시
장소(Sketching places) : 청계천과 광화문 (Cheonggyecheon and Gwanghwamun)
만나는 장소(Where to meet) : 청계천 입구 올덴버그 조각물 앞(plaza in front of Oldenberg sculpture at the entrance of Cheonggyecheon near Gwanghwamun subway station no. 5)
현장 스케치 전시(exhibit on the spot) : 오후 4시, 조형물(비오는 경우 장소 이동) - (exhibit in the same meeting place at 4 pm)

*************************************************************
또 한번의 스케치 모임안내 :

몇 년 전부터 호주 시드니에서 서울로 오시면 서울 멤버들과 스케치를 해오시던 스테판 콮씨가 소식을 주셨어요.
9월 6일, 토요일에 이화여대 본관 근처 아름뜰앞 쉼터에서 만나 스케치하고 아름뜰에서 식사도 하면 좋겠습니다.

늘 하던대로 10시 반에 만나기로 하겠습니다.
8월 말에 도착하시고 9월 10일까지 머무시니 그 사이에 또 스케치 계획이 확정되면 알려드리겠습니다.
많은 참여 바랍니다.

Friday, January 22, 2010

three electricians


Last wednesday, I walked down my village and saw these electricians who were busy with changing the cords on a cold day. On the ground parts of cut cords were laid. Though I had to keep walking not to be late to the appointment I sketched them for a while. I thank for the common workers always.

3 comments:

ecrire said...

It need a lot of courages to sketch outside in the cold weather.
Teacher has professionalism as people which work hanging down in electric pole. Because it is cold although I put sketchbook everyday in bag, is not taken out well. Is ashamed whenever teacter's presence watches alive picture.
Meets and may receive energy charge.^^

Kim kyung-hee said...

선생님 그림 반갑습니다^^.어제 오후에야 일본에서 돌아왔습니다 인터넷도 할 수 없었고 계속된 강행군이었지만 좋은 경험이었습니다

bh yoo said...

그렇지않아도 일본 그림 혹시나 그쪽에서 올리시지 않을까 기다렸어요. 보람있는 여행 더불어 즐겁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