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crawl



Seoul Urban Sketchers의 활동에 대해 알고 싶은 분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Please send us e-mails if you want to know about the activity we do.)

지난 4월 25일에 열린 47th World Wide SketchCrawl 페이지를 방문하시고 세게인들의 스케치를 감상하시기 바랍니다.
(Hope you to visit the 47th World Wide SketchCrawl page and enjoy all the sketches from the world including ours.)

Monday, October 24, 2011

sketches on small paper pad

at Nonhyundong, pen & pastels, 12 x 16 cm


removal of crane at construction field at Kukidong, pen and watercolor, 12 x 16 cm

I began to sketch the first one sitting on the terrace of a coffee shop under the awning. While keeping on adding colors it was raining. I found that the left side of trousers was wet by raindrops after I finished. And I took a photo in a hurry in order to leave the place turning the sketch clockwise by mistake!

4 comments:

Tamiz said...

에고.. 비 때문에 고생 하셨어요 ㅎㅎ
저도 틈틈히 그릴려고 하는데 미팅들이 왜케 많은지 쩝 ㅎㅎㅎ

bh yoo said...

비오는 날에 스케치하는 분위기도 웬만하더군요. 바지 젓는 줄도 모르고서리...그래도 안하는 것보다는 백배 뿌듯했어요. ^ ^

Song Hye-sun said...

아주 많이 민망합니다...맨 날 부러움의 댓글만 달고 가는 이 몸이....ㅠㅠ

bh yoo said...

저는 송선생님 연배에 그림의 그자도 몰랐습니다. 앞으로 무진장 하실 창창한 나날이 저는 부럽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