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Oct.

.
[Sketch Meet-up on Oct. 14th, 2017]
- Place: Yeouinaru (여의나루)
- Nearest Subway Station : Gate 2 or 3, Yeouinaru Station Line No. 5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혹은 3번 출구)
- Time: 10:30 am ~ 4:00 pm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 Meeting Spot: In front of Hangang ARA Cruise Quay (한강 아라호 유람선 선착장 앞)
.
완연한 가을입니다. 시월의 시원한 강바람을 즐기면서 가볍게 나들이 하는 마음으로 함께 스케치 하는 시간을 가져 보아요.
모임에 회비는 없으며 각자 스케치하실 도구를 지참하셔서 참석하시면 됩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

Saturday, April 22, 2017

55th World Wide SketchCrawl

Women were choosing a jar. By BH Yoo

By John Lee

By John Lee

By Min Jeong Sook

By Choi Jong Suk

By Kim Hae Won





It was a fine day though hot under the sun. Some were old pals and some were new. The Buam-dong is one of the oldest village in Seoul with beautiful mountains such as Inwangsan, Bugaksan and Bughansan. It is not far from the Blue House and Gyeongbokgung(palace). Seoul fortress walls are surrounding. We can walk along the wall looking down the villages. Lots of citizens and tourists visit the wall. Small coffee shops and restaurants are located along the small alleys. Sketchers enjoyed all day drawing sights here and there while some were sharing talks under the parasols having tea. Life is long; we don't need to hurry to capture all at one time. We gather and draw what we observe and share all about we dream living together. 
Much thanks for all : Min Jeong Sook, Choi Jong Suk, Andy Oh, John Lee, Han Jung Sun, Kim Hae Won, Baik Kyung Won, Jung Young Kyeong, Han Mi Young, Choi Sung Ye, Joung Young Hee, Yi Ji Hyun, Kang Eun Young Eunice, Lee Yong Hwan, BH Yoo. 
Hope to see you next month! 

55th World Wide SketchCrawl page 를 방문하시고 지구촌 스케쳐들의 작품을 감상하시기 바랍니다. 

오늘 좋은 날씨에 많은 분들이 참여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스케치가 많이 알려져서 간단한 도구로 커다란 즐거움을 얻는 기회를 나누는 듯합니다. 오랜만에 만난 분들과 나누는 그림 이야기도 소중하여 많은 그림 그리려는 조급함을 잠시 내려놓았던 하루였습니다. 그림을 매개로 하여 처음으로 만나는 분들과의 인연이 오래도록 이어지기를 바랍니다. 

2 comments:

Andy Oh said...

just great~

Andy Oh said...

수고 많으셨어요 그림 올렸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