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임, 신입회원 가입 안내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안녕하세요! 2018년 5월 26일 모임 안내입니다.

장소 :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만나는 장소 : 아르코 미술관
그림 그리는 시간 : 오전 10시 30분 - 오후 4시 30분

토요일이라 복잡하리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낭만과 문화가 살아 숨쉬는 도심을 그려보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관심있는 분을의 용기 있는 참여를 기다립니다.

Hi sketchers,

We sketch on May 26th (Saturday) at Maronnier Park located at Daehangno where to be arrived from exit 2, Hyehwa station, Subway line no. 4. We meet in front of ARKO Museum on 10:30am and will continue to 4:30pm. And at same place we'll have an on-spot exhibit with all the works we've done.

Hope all the sketchers to join us with great courage and interest!
See you there! Thanks!

* * * Drawing Attention May 2018 의 다양한 소식을 열어보시고 구독해보시기 바랍니다. * * *
.

Saturday, February 24, 2018

Sketches at the Seodaemun Museum of Natural History

Acrocanthosaurus at center hall, pen and watercolor, 27.5x17.5cm

Ammonite on the ceiling

village scene seen through the window at foodcourt

stuffed roe deer

model of mammoth




Though it goes to March it was not easy to sketch outdoor. The museum was big and easy to go up and down stairs by ramp and elevator. The museum went crowded as time went by with families and students. Years ago I visited there for sketching too. So this time I tried to draw different things. Ammonite on ceiling caught my eye. And the roe deer looked good. To draw the animal was not easy even though they don't move but the visitors passed so often hiding my sight. Benches were helpful. And the volunteers and keepers didn't say any looking at sketchers. It was thankful. 
Much thanks for all the participants in spite of cold weather!

서대문 자연사 박물관은 어린이 들이 좋아하는 공간같습니다. 그러나 거대한 공룡의 뼈나 마모스등을 그려보는 좋은 공간입니다. 오늘도 날씨가 차가왔는데 참여하신 스케쳐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3 comments:

bikyung said...

거대한 공룡화석 그림만으로도 상상이 됩니다^^

한정선 said...

사슴이 넘 이뻐요
아파트 앞 카페 벤치에 앉고 싶었는데..
아직은 무리겠죠 ㅎㅎ

BH Yoo said...

안 움직이니까 쉬울 줄 알고 시작했는데 움직이는 동물과 다를 바가 없더군요. 비례가 역시나...연필로 시작했다가 지우개질 엄청하다가 뒷장에 펜으로 그리고 말지 하며 마쳤어요. 아름다운 동물이었어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