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July 2, 2010

Waiting


watercolor and 4B, at Kyunghii hospital

2 comments:

Yoo Byung-hwa said...

시원한 느낌이지만 마음은 즐겁지만은 않을듯해요. 아랫그림 신발 한짝에 시선집중!

ecrire said...

어디에서든 기다림은 많은 걸 생각케 합니다. 벗어놓은 삼디다스 실내화 한짝이 왠지 마음이 무거워지는 기다림인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