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Oct.

.
[Sketch Meet-up on Oct. 28th, 2017]
- Place: Seoul Station & Seoul 7017 (서울역 & 서울로 7017)
- Nearest Subway Station : Seoul Station, Line No. 1 or 4 (1호선 혹은 4호선 서울역)
- Time: 10:30 am ~ 4:00 pm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 Meeting Spot: In front of Food Court at 3rd Fl. in Seoul Station (서울역사 3층 푸드 코트 앞)
.
10월 두 번째 어반스케치 모임 장소는 하루 평균 9만여 명이 이용하는 대한민국 수도인 서울의 관문, '서울역'입니다. 오전에 3층에 자리한 푸드코트에서 만나 점심 식사 후에는 '서울로 7017'로 이동할 예정입니다. 2015년 폐쇄되었던 서울역 고가는 2017년에 도심 속의 공원으로 재 탄생하였습니다. 국내 최초의 고가 보행로인 서울로 7017을 거닐면서 서울의 풍경을 다시 한번 새로운 시각으로 느껴 보시기 바랍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

Sunday, September 29, 2013

sketches at the Seoul Station

the bazar for the family of grandchildren and grandparents from the food court of station
sepia conte, 18.5 x 26 cm

the former Seoul station building, 
pencil & watercolor, 18.5 x 26 cm

the Yonsei Severance building seen from the new station building,
pencil & watercolor, 18.5 x 26 cm

military man and his girl friend having lunch at the food court, 3rd floor
sepia conte, 18.5 x 26 cm

a couple who was busy with smart phones at food court,
pencil and watercolor, 18.5 x 26 cm

Seoul station is always full of vitality. People are moving for their destination, leaving, meeting. And the big pane glass in food court on 3rd floor attracts us and provides all the scenery in the station. Though we've sketched there several times, we could find fresh fleeings with
changing surroundings. So I hope to see more n that station next time. 
Thank you all the participants!

서울역은 항상 활기가 넘칩니다. 끊임없이 움직이는 승객들과 가족, 인근 백화점 방문객들로 인해 언제고 생동감을 느끼게 됩니다. 그동안 여러번 서울역을 스케치해왔지만 그야말로 번번이 새로운 모습을 보게 되구요. 변화하는 날씨도 색다른 분위기를 줍니다. 
어제 참석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2 comments:

so hyoung Kim said...

건물이랑 사람이 두런두런 사이 좋아보여요~>.<

bh yoo said...

여름, 겨울, 악천후에 스케치하기 좋은 장소라 종종 갑니다. 인물 그리기 좋은 장소입니다. 감사합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