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 World Wide SketchCrawl


#56 World Wide SketchCrawl on July 29th, 2017

Place : Common Ground near Geonguk Univ. Subway Station Line no. 2, Exit 6 (3 minutes' walk from the station)
Time : From 10:30 am to 4:00 pm
Meeting Spot : Plaza in Common Ground

7월 29일은 제 56차 월드 와이드 스케치크롤 행사가 있는 날입니다. 이번 스케치 장소는 건국대역 6번 출구에서 3분 거리에 있는
푸른색 컨테이너로 이루어진 이색적인 분위기의 커먼 그라운드입니다.
관심있는 분들은 누구라도 참여하실 수 있고 회비는 없습니다. 도구는 각자 쓰실 재료를 준비해 오시면 됩니다.
더운 여름 잘 지내시고 그날 뵙겠습니다.

Wednesday, July 13, 2016

제 5회 서울 도심 스케치전 안내 (Notice for an exhibition at Myeong-dong)

날씨가 많이 무덥습니다.
지난 주 명동의 유네스코 회관 옥상 정원에 위치한 배롱나무 카페를 방문하고 전시회를 보았습니다.  둘로 나뉘어진 카페 벽면을 활용하여 소품 전시회를 하기에 좋은 장소였습니다. 그곳에서 8월 1일 부터 31일까지 서울 어반 스케쳐스의 '서울 도심 스케치전'을 열려합니다.  옥상 정원도 아름답고 카페도 조용한 분위기라 그림과 어우러지면서 더욱 멋진 공간이었어요.  더구나 작품 판매의 일정 부분을 아프리카 후원금으로 기부함으로 보람도 있겠습니다.

관심있으신 분들의 많은 참여 바라며 seoulurbansketchers@gmail.com 으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장소 : 명동 유네스코 회관 배롱나무 카페
날짜 : 2016년 8월 1일 - 2016년 8월 31일, 
        평일 오전 9시 - 오후 8시, 토요일 오전 9시 - 오후 7시, 일요일 휴무












We are glad to announce that we will hold 5th exhibition at the Baerongnamu Cafe, UNESCO House located at Myeong-dong from Aug. 1st to 31st this year. The space is very special because it's in the rooftop garden at the center of Seoul. We can feel natural as if we're standing in the countryside garden with wooden benches here and there and somewhat big trees such as Crape Myrtle and so on. We hope many sketchers to join this exhibit and share great pleasure of donating some portion to support the UNESCO business by selling lots of works. Please send mails to seoulurbansketchers@gmail.com if you have interest in this event. Thank you!

4 comments:

Kim Mikyung said...

제5회 도심스케치전 축하드립니다.서울어반스케치의 활동을 알리는 좋은 행사가 되길 바라며 많은 스케쳐 분들이 함께 하면 좋겠습니다.언제나 이 모임을 위해 애쓰심에 감사드리며 뜻깊은 행사에 참여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BH Yoo said...

서울의 명동에서 하는 전시회라 많이 설렙니다. 스케치의 매력을 널리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YUN YoungSook said...

서울 어반 스케쳐스 전시회를 하게 되어서 기쁨니다.
서울의 아름다운 곳도 알리고 서울어반스케쳐스의 활동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BH Yoo said...

먼 곳에서 꾸준히 참여해 오신 윤선생님의 전시 참여에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