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Oct.

.
[Sketch Meet-up on Oct. 14th, 2017]
- Place: Yeouinaru (여의나루)
- Nearest Subway Station : Gate 2 or 3, Yeouinaru Station Line No. 5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혹은 3번 출구)
- Time: 10:30 am ~ 4:00 pm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 Meeting Spot: In front of Hangang ARA Cruise Quay (한강 아라호 유람선 선착장 앞)
.
완연한 가을입니다. 시월의 시원한 강바람을 즐기면서 가볍게 나들이 하는 마음으로 함께 스케치 하는 시간을 가져 보아요.
모임에 회비는 없으며 각자 스케치하실 도구를 지참하셔서 참석하시면 됩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

Tuesday, October 25, 2016

#53rd World Wide SketchCrawl at Myeong-dong


No smoking, Pen and watercolor 

Myeong-dong Cathedral, Pen and watercolor 

My friend Kieun, Pen and watercolor

William, iPhone

Seoul Urban Sketchers, iPhone


These are my first urban sketches! I was 30 minutes late and felt little bit nervous when I saw other people already started to draw. But few minutes later, I realized I never concern whether other peoples are looking at me or not.  I really enjoyed freedom among many pedestrians in Myungdong streets in the afternoon.

---

지난주 토요일 처음으로 어반 스케치 모임에 합류한 이지현입니다. 이렇게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그림을 그려본 게 초등학교 사생대회 이후로 처음인 것 같습니다. 사람이 가득한 명동 한복판에서 다른 사람들의 시선은 신경 쓰지 않고 그림을 그리다 보니 갑자기 일상에서 튕겨져 나온 듯 자유롭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늦었지만 어디에서든 미술을 제대로 배우고 싶어 여기저기 찾아 다녔는데, 이제 보니 나의 열정과 많은 연습이 더 중요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1월에 또 뵙겠습니다.

2 comments:

BH Yoo said...

모임이 끝나고서도 자리를 뜨지 않고 좋아하는 모습이 감동적이었어요. 앞으로도 함게 그림 그릴 수 있기를 바라구요.

JIHYUN YI said...

좋은 말씀 감사했습니다. 오늘은 용인으로 출근했는데 비도 조금 오고 날씨가 많이 춥네요. 따뜻한 하루 보내세요, 다음주에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