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Oct.

.
[Sketch Meet-up on Oct. 28th, 2017]
- Place: Seoul Station & Seoul 7017 (서울역 & 서울로 7017)
- Nearest Subway Station : Seoul Station, Line No. 1 or 4 (1호선 혹은 4호선 서울역)
- Time: 10:30 am ~ 4:00 pm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 Meeting Spot: In front of Food Court at 3rd Fl. in Seoul Station (서울역사 3층 푸드 코트 앞)
.
10월 두 번째 어반스케치 모임 장소는 하루 평균 9만여 명이 이용하는 대한민국 수도인 서울의 관문, '서울역'입니다. 오전에 3층에 자리한 푸드코트에서 만나 점심 식사 후에는 '서울로 7017'로 이동할 예정입니다. 2015년 폐쇄되었던 서울역 고가는 2017년에 도심 속의 공원으로 재 탄생하였습니다. 국내 최초의 고가 보행로인 서울로 7017을 거닐면서 서울의 풍경을 다시 한번 새로운 시각으로 느껴 보시기 바랍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

Saturday, November 5, 2016

Sketches at Insa-dong


scenery seen from the 5th floor terrace of Insa Art Center

street shops seen from the entrance steps of Insa Art Center


young couple taking picture at Insadong Maru building
pastels, pen, colored paper 26 x 37 cm


William, JH Yi, and YH Lee


JH Lee

It was cloudy a little. I kept pastels instead of watercolor worrying about rain. Tourists and visitors made the street lively even it was 10 am. Insa-dong is one of the historic and cultural town around Gyeongbokgung(palace). The area is mixed with newly built low buildings and old Korean traditional style houses. I drew the irregular features compared to the high-risen buildings in rows at planned area of Gangnam. The Insa street is full of tourists and visitors always. The main street is blocked off from traffic. So people walk freely visiting galleries and enjoying shopping. 
After having lunch I went up to the Insadong Maru building which opened two years ago. In the middle space to 2nd floor there were colorful benches and an upright piano for the visitors to play. I chose red color bench to sketch. And a young couple sat for taking picture. 
The Ssamzie building was full of visitors. So many kinds of shops caught my eye. I enjoyed looking at goods. It became somewhat windy in the afternoon. We moved to McDonalds to see our works. There YH Lee sketched William and presented him. He liked so much. We shared opinions about sketching and art too. 

William, JH Yi, and YH Lee, thank you very much for sharing nice time!

오늘 오전중에 비가 온다는 예보에 수채보다는 마른 재료가 좋을 듯하여 파스텔만 챙겨갔어요. 조용한 인사아트센터 5층에서 그림 한장 하고 내려와서 한장 더 하고 점심 후에 마루빌딩에서 한장 했습니다. 언제나 생동감 넘치는 인사동은 스케치 거리가 넘칩니다. 아침에 감기약까지 먹고 간지라 몇장 못그렸어요. 그림도 체력이 많이 필요한 작업입니다.

윌리엄이 내년 2월에 한국을 떠나기에 이달 마지막 토요일인 11월 26일(November 26th, Saturday)에 서울역 3층 후드코트(3rd floor Food Court of Seoul Station)에서 그리기로 했습니다.  오전 10시 30분부터 그림 시작합니다.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참석바랍니다.




No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