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6 World Wide SketchCrawl


#56 World Wide SketchCrawl on July 29th, 2017

Place : Common Ground near Geonguk Univ. Subway Station Line no. 2, Exit 6 (3 minutes' walk from the station)
Time : From 10:30 am to 4:00 pm
Meeting Spot : Plaza in Common Ground

7월 29일은 제 56차 월드 와이드 스케치크롤 행사가 있는 날입니다. 이번 스케치 장소는 건국대역 6번 출구에서 3분 거리에 있는
푸른색 컨테이너로 이루어진 이색적인 분위기의 커먼 그라운드입니다.
관심있는 분들은 누구라도 참여하실 수 있고 회비는 없습니다. 도구는 각자 쓰실 재료를 준비해 오시면 됩니다.
더운 여름 잘 지내시고 그날 뵙겠습니다.

Monday, June 26, 2017

sketches around Jeongdong, Seoul

a scenery sketched from the Jeongdong-gil(정동길) street, pen and watercolor, 
 36 x 51cm

a scenery around Seoul Anglican Cathedral(대한성공회 서울교구), pencil and watercolor, 
36 x51cm



Jeongdong First Methodist Church(정동제일교회) is under renovation, 
pencil and watercolor, 21 x 29.6cm

a quick sketch of buildings nearby Seoul City Hall(서울시청), 
pencil, 21 x 29.6cm
.
Jeongdong is one of the best places for urban sketching in downtown Seoul. There are a lot of attractive subject matters for sketching such as beautiful Deoksugung Palace(덕수궁), stonewall walkway(돌담길), various church buildings, museums, modern architectural 
properties and the traditional festivals for many tourists and visitors. I liked such subjects and enjoyed sketching around Jeong-dong for a long time. Every time I sketch, it’s a new experience.
Last Saturday, usk Seoul members including many new comers met together around Deoksugung Palace and had a good sketch time. I painted a buildingscape in watercolors on the Jeongdong-gil street in the morning. After lunch, I went up to the Jeongdong Observatory (정동 전망대) on the 13th floor of Seoul City Hall Seosomun Annex Building (서소문 청사). The beautiful panoramic views of numerous buildings through the window fascinated me. I painted another buildingscape in watercolors looking down from the Observatory inside the building. It was a very pleasant sketch time to paint watercolors. 
----------------------------------------
고풍스러운 전통 분위기와 현대도시의 북적거림이 어우러지며
관광객들과 각종 행사 인파로 넘쳐나는 도심의 명소~~
덕수궁과 정동 주변의 풍물은 한없이 그려도 마르지 않는 
서울도심 스케치의 오아시스같은 장소입니다.....

8 comments:

drawing & sketching Kang said...

덕수궁과 주변 풍경이 고스란히 느껴집니다.
마치 그곳에 있는 듯 한 느낌.
복잡한 도심 풍경을 몇시간 만에 이렇게 여러장 그리시다니 감탄.
전 아직 집중력이 부족하여 한 장도 간신히 그릴까 말까 ~~
이번에 참석 못 한게 너무 아쉽네요.
그리시는거 직접 보면 좋았을 텐데

Lee Yong Hwan said...

반갑습니다~
덕수궁과 정동을 그릴 때마다 어린 시절의 향수와 함께
시간의 흐름따라 변화해가는 주변 모습에 동화되는 듯 합니다.
같은 장소라도 번번이 그리면 그릴수록 또 다르고 새롭게 느껴지는 현장감이
어반 스케치의 큰 매력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늘 삼매경에 빠지는 것 같아요~~

한정선 said...

선생님은 그림그리실때 정말 행복해보여요
진정한 sketcher이십니다^^

Lee Yong Hwan said...

감사합니다~~
언제 어디서나 무엇이거나, 항상 새롭게 보면서 느끼고..
그리면서 흠뻑 빠져드는 스케치 삼매경은 진정 행복한 낙원같아요.
그러기 위해서 건강에 대한 소중함과 고마움을 절실히 느끼고 있습니다.



mona said...

It's so nice to see this location again! I remember looking out from that window with USk Seoul some time ago. It's good to see you are still sketching Mr Lee. ~mona

Lee Yong Hwan said...

Thank you for remembering my old sketches! I sketched again at the very place fascinated me two years ago.

정영경 said...

몰입되어 행복해 보이시는 모습~~닮고 싶어요^^너무 멋진 그림입니다

Lee Yong Hwan said...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