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 모임


August sketching meetup :

일시(Date): 2014년 8월 23일, 토요일, 오전 10시30분 - 오후 4시
장소(Sketching places) : 청계천과 광화문 (Cheonggyecheon and Gwanghwamun)
만나는 장소(Where to meet) : 청계천 입구 올덴버그 조각물 앞(plaza in front of Oldenberg sculpture at the entrance of Cheonggyecheon near Gwanghwamun subway station no. 5)
현장 스케치 전시(exhibit on the spot) : 오후 4시, 조형물(비오는 경우 장소 이동) - (exhibit in the same meeting place at 4 pm)

*************************************************************
또 한번의 스케치 모임안내 :

몇 년 전부터 호주 시드니에서 서울로 오시면 서울 멤버들과 스케치를 해오시던 스테판 콮씨가 소식을 주셨어요.
9월 6일, 토요일에 이화여대 본관 근처 아름뜰앞 쉼터에서 만나 스케치하고 아름뜰에서 식사도 하면 좋겠습니다.

늘 하던대로 10시 반에 만나기로 하겠습니다.
8월 말에 도착하시고 9월 10일까지 머무시니 그 사이에 또 스케치 계획이 확정되면 알려드리겠습니다.
많은 참여 바랍니다.

Thursday, May 13, 2010

at the play yard of Children's Grand Park

I caught this one at the playground where kids and school boys were busy with climbing up the strings. Middle school students were there for the painting at the Park. After finishing it they were enjoying as if they were back to the past when they're kids.

1 comment:

ecrire said...

봄볕에서 아이들이 놀고 있는 모습이 바쁜 도시생활을 잠깐이나마 내려놓은 듯 즐겁게 보입니다 밤이 되면 하루종일 무엇때문에 내가 이렇게 바빴었지 하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도시라는 문화가 무언가를 하지않으면 안될 것 같이 사람을 자꾸만 채근하는 것 같습니다 그림은 그 쳇바퀴를 멈추게 하는 힘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