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 모임


August sketching meetup :

일시(Date): 2014년 8월 23일, 토요일, 오전 10시30분 - 오후 4시
장소(Sketching places) : 청계천과 광화문 (Cheonggyecheon and Gwanghwamun)
만나는 장소(Where to meet) : 청계천 입구 올덴버그 조각물 앞(plaza in front of Oldenberg sculpture at the entrance of Cheonggyecheon near Gwanghwamun subway station no. 5)
현장 스케치 전시(exhibit on the spot) : 오후 4시, 조형물(비오는 경우 장소 이동) - (exhibit in the same meeting place at 4 pm)

*************************************************************
또 한번의 스케치 모임안내 :

몇 년 전부터 호주 시드니에서 서울로 오시면 서울 멤버들과 스케치를 해오시던 스테판 콮씨가 소식을 주셨어요.
9월 6일, 토요일(Sept. 6th, Saturday)에 이화여대(Ewha University) 본관 근처 옛 아름뜰(Areumtteul restaurant)앞 쉼터에서 만나 스케치하고 이화여대 내의 ECC(Ewha Campus Complex) 푸드 코트에서 식사도 하면 좋겠습니다. 옛 아름뜰은 지난 6월 말로 영업 종료하고 새로운 업소가 공사중이라는군요. 저희가 가는 날 영업을 하게 되면 좋겠구요.

늘 하던대로 10시 반에 만나기로 하겠습니다.
8월 말에 도착하시고 9월 10일까지 머무시니 그 사이에 또 스케치 계획이 확정되면 알려드리겠습니다.
많은 참여 바랍니다.

Saturday, July 23, 2011

#32 World Wide SketchCrawl around Nagwon Musical Instrument Arcade





drawn by Kim Sangdeuk, new participant

drawn by Kim Kyung Min, new participant

frontal scene of Nagwon Musical Instrument Arcade located at Chongro
23 x 39 cm

drawing viewed close to the steps leading to the 2nd floor of the arcade

shop selling kinds of guitar inside the arcade

a girl and her father trying guitars to buy

inside the string musical instruments shop

at drum shop

bongo shop

at Susongdong on the way of coming home

paraticipants

passengers looking at sketches at the arcade

I took a photo at the guitar shop.

Though it was a humid, hot day 11 participants came for sketching including three new comers, Kim Sang Deuk, Kim Kyung Min, and Park Ji Woong,  who were greeted warmly by all other sketchers. Inside the arcade it was cool by air-conditioning; so we could enjoy sketching on 2nd and 3rd floors. The arcade locates near Insadong, the traditional cultural street where many galleries  are clustered. And close to the arcade locates Tapgol park where the Independence Statement was announced on March 1st, 1919. Thank you all the participants!

4 comments:

Kyoung Won JUNG said...

사정상 참석못한게 아쉽습니다. 즐거운 하루였겠습니다

ecrire said...

비온 뒤 햇살이 따뜻해서? 좀 힘들었는데 어반 스케쳐의 열정은 그것을 넘어서는 곳에 있었습니다 평소보다 많은 참여율로 풍성하고 다양한 그림들을 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Song Hye-sun said...

처음 나오신 김경민선생님,김상덕선생님,글구 ㅋㅋ 박지웅님 환영합니다..자주 뵙기를 ^^

bh yoo said...

낙원상가 주변은 광화문, 시청주변과 더불어 스케치할 것이 넘쳐 나는듯합니다. 새로운 분들이 오셔서 생동감이 넘쳤구요. 앞으로도 자주 뵙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