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회원 가입 안내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2018년 8월 25 일 어반스케치 모임 안내
Info]Monthly outing, Meet up ,Aug 25 2018

Sunday, July 22, 2018

60th World Wide SketchCrawl

part of facade of Seoul Central Mosque, pencil, watercolor, A 4

group tourists, pencil, watercolor, A 4

scenery seen from the inside of the entrance, pencil, watercolor, A 4

scenery seen from the inside of the entrance, crayon pencil, watercolor, A 4

sketchers under trees, pen, watercolor, A 4

visitors resting for a while under tree, pen, oil pastels, A 4

Seoul Central Mosque looked great with its characteristic Islamic design. It was my third time to visit there. But every time I could find different scene to draw. It may be caused by different seasons and visitors from all nations.
Yesterday the temperature was 36.9 degrees at Seoul. Cold water kept us cool down all the while sketching. Passion of the sketchers to capture the beautiful building might have been rewarded by their excellent works. We were all the winners against the terrible heat. Thank you all!

최고점을 찍어가는 요즈음의 날씨에 과연 몇분이나 나오실 것인가 했습니다. 새로 오신 분들을 포함하여 열분이 모여서 그린 날이었어요. 일당백이라고나 할까요. 수백, 천여명의 문하 제자가 있는 여타의 고승과 달리 조주 선사의 문하에는 수도 제자가 7명을 넘지 않았다는 이야기를 들었어요. 그러나 그 한분 한분이 일당백이었다고 합니다. 어제의 그 더위에 아무런 냉방없이 나무 그늘만 의지하고 그림 그리시는 스케쳐들을 보며 그 생각을 했습니다. 그 투지라면 못할 것이 없겠다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아름다운 성전 건물만큼이나 감동적인 모습이었습니다. 새로 오신 분들도 자주 뵙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6 comments:

drawing & Kang said...

몹시 더운 날씨와 사투를 벌였다는 게 거짓말처럼 그림은 편안해 보여요 일당백 ㅎㅎ

한정선 said...

대단한 날씨였지요 으~
남들에겐 무모하게 보일지 몰라도 그 무모함이
세상을 변하게하고 자신을 사랑하게 만든다는 생각을 했네요.
저도 처음엔 살짝 고민을 했거든요 ㅎ
수고 만으셨구요 시원한 칼라의
쌤의 작품이 충분한 보상을 해주네요^^

jecs choi said...

무더위도 열정은 꺽을 수 없나봅니다.. 멋지십니다...
무모함이 세상을 변하게하고 자신을 사람하게 만든다는 말 멋지네요..^^

BH Yoo said...

모두 고생 많으셨습니다.
감사드립니다!

초키 said...

다른 분들 그림 보니까 저도 갈걸 그랬네요
너무 좋네요~! 날씨가 한풀 꺾이면 따로 방문해서 그려야겠습니다

Hyunsook Lee said...

무더위를 식혀주는 상큼한 색채감이 참 좋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