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June 10, 2010

toilet


21x29.7cm, pen and watercolor

오늘은 책읽느라 밖엘 못나갔어요 잘 읽히지 않는 황학주 시집과 씨름중,

2 comments:

Kim k-hee said...

꾸밈없는 일상의 모습이 재미있게 담겨있네요

bh yoo said...

성철스님께서 "책 많이 읽지 말리"고 하셨는데...^ ^ 더구나 어려운 책이라니 걱정됩니다. 정겨운 풍경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