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Novembe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Thursday, October 19, 2017

운현궁 스케치












               가을궁은 고즈녁하고 편안하다.
               툇마루에 앉아 그림을 그리는 내 모습조차도
               다른이의 시선엔 풍경의 일부가 된다.
               그림을 그리며...차한잔, 정담 한보따리는 덤이다.

               푸르른 소나무사이.오래된 감나무의 주렁주렁 매달린
               감이 '가을이 슬프지 않은 이유'를 말해준다

               조은 계절에 '하고픈 것을 할수있는 행복'을 누린 하루!!

6 comments:

BH Yoo said...

연필 스케치 너무 좋은데요. 나무에서 힘찬 자유로운 선이 느껴져요.
다음에도 연필 스케치 기대합니다.
낙엽떨어지는 나무는 너무나 슬프구요...
많이 올려주셔요. 감사합니다!

정영경 said...

가을이 슬프지 않은 이유~~^^
마지막 그림은 다시 봐도 좋아요~~

한정선 said...

감사합니다..연필 애용해야겠네요
선생님..슬프지 않으려고 감나무를 그렸는데
낙엽처럼 보여서 거꾸로 쌤을 슬프게ㅠㅠ
시선과 해석의 차이겠지요^^

bikyung said...

감나무! 완전 멋지네요~

jecs choi said...

감나무 그림과 입고계신 쟈켓이 묘하게 어울리네요.. ^^ 스케치 하기게 좋은 하루 였습니다.

이충근 said...

빨간나무라고 부를렸더니 감나무였나보네요? ㅎ
너무 멋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