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회원 가입 안내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2018년 9월 어반스케치 정기모임
Info]Meet up ,Sep 18 and 29, 2018

Monday, October 16, 2017

Waterfront sketches at Yeouinaru, Seoul

riverside scene viewed from the Cruise Terminal, pencil and watercolor, (36 x 51cm)

waterfront scene of 1 Terminal, pen and watercolor, (29.6 x 42cm)

foreground scene of 2 Terminal, pen and watercolor, (29.6 x 42cm)

JS Han, a member of USK Seoul, pencil and watercolor, (36 x 51cm)

a member of a water board club, pencil and watercolor, (29.6 x 42cm)
.
Last Saturday, the weather was so fine with clear sky for sketching. Seoul urban sketchers met at Yeouinaru(여의나루) in the Yeouido Park, which is famous for nature, culture and sports for all citizens and visitors.Especially, Yeouinaru is well known as a riverside family park where Han River's water taxis and Cruise Terminal(크루즈 터미널) locates. Tourists and visitors can enjoying the leisurely view of Seoul's modern skyline and the surrounding sceneries such as Han River bridges, colorful ships, boats and Cruise Terminal crowded with people. 
At first, the familiar Eland Cruise caught my eyes, because I sketched the quay scenes for the 45th World Wide SketchCrawl at this location three years ago. I was attracted to the vivid riverside scenes and absorbed in sketching around Yeouinaru like for the first time. 
After sketching various scenes around Cruise, I drew portraits of two people near me on 
the spot, one is an urban sketcher and the other is a member of a water board club. And I presented the sketches to them as a memorial of Yeouinaru sketching.
-----------------------------------------
여의나루는 한강변의 다채로운 풍경이 담겨 있습니다.
명물 선착장과 유람선, 한강 브릿지와 고층빌딩...
단란한 가족공원 인파들, 도시 스케일과 시원한 원근감,
시시각각 변화하는 물그림자와 색상들의 하모니~~
워터프론트의 두 모델도 물결 배경 속에 인상적입니다.
3년전의 스케치크롤 감흥이 되살아나는 멋진 하루였습니니다.

6 comments:

bikyung said...

늘 감탄이 절로 나오는 그림들 볼수있어 감사합니다 ^^

한정선 said...

모델로 발탁되어 영광입니다
그림속의 그날의 이야기가 그대로 녹아있어요
그 바람.그 햇살.그 주변의 두런거림..
그림은 시간.공간..느낌의 기록입니다~

Lee Yong Hwan said...

감사합니다~~
좋은 날씨, 좋은 장소, 좋은 모델의 스케치데이였습니다.

jecs choi said...

따라갈수없는 속도감에 감탄이 절로 나옵니다..그날의 현장분위기를 느낄 수 있어서 좋네요..

정영경 said...

늘 감탄하며 즐감하고 있습니다 ^^그날의 현장감이 아직도 생생합니다

Lee Yong Hwan said...

매력있는 장소에서 모든 분들이 스케치에 흠뻑 빠진 시간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