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회원 가입 안내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2018년 10월 서울 어반 스케쳐스 정기모임
Info]Meet up ,Oct 20 2018

Saturday, October 28, 2017

Sketches at Seoul Station and Seoullo 7017

scene of food court in Seoul Station, charcoal, 47 x 32.5 cm

look down scenery from Seoullo 7017, charcoal, 47 x 32,5 cm

scenery from the side of former Seoul station(Culture Station Seoul 284),
charcoal, 47 x 32.5 cm

railroad seen from Seoullo 7017, charcoal, A 4

scenery on the Seoullo 7017-former Seoul Station Overpass)

look down scenery from Seoullo7017, pen and watercolor, A 4

piano player on the Seoullo 7017, pencil and watercolor, A 4



It was a very fine day. Seoul station is the main station for railroad. Though we had been sketching at the station we would be never tired of sketching there by moving people and changing surrounding scenery through all the seasons. Even more the Seoul Station Overpass built on 1970 was changed into a new tourist attraction this year. We took a course for sketching in the afternoon. All the bridge was full of citizens and tourists. All around urban scenery was satisfactory with Autumn fine weather. Every participant agreed that we should visit here regularly for sketching. Thank you all!

시월의 마지막 토요일은 스케치하기에 정말 좋은 날씨였어요. 서울역에서 오전 스케치를 마치고 그동안 미뤄두었던 서울로 7017로 향했습니다. 올라가기 전에 올려다 보면서 한장 그렸구요. 그런데 아쉬웠던 것은 구역사 옆 카페앞 계단에서 그리려는데 보안요원이 몇번이나 와서 계단에 물을 뿌리며 여기 앉지 말라고 하시더군요. 노숙자가 앉게 된다구요. 문화재 구역이라구요. 그래서 제가 물었어요. "도대체 문화재 관리구역에서 문화 행위를 못하게 하는 것은 말이 되느냐구요" 그랬더니 "그건 나한테 묻지 말라"고 하더군요. 아직도 우리는 멀었다하는 실망감이 또 왔어요. 전에 강남 교보빌딩안에서 그리려다 쫓겨나서 앞에서 그리려니 그 또한 교보 구역이라고 밀어낼때도 그랬어요. 아마도 몇십년 후에는 좀 나아지겠지요. 
서울로 7017 위에서의 그림 환경은 좋았어요. 공기도 그닥 나쁘지 않았던 것같았구요.
새로 오신 윤선생님 반가왔습니다. 컨디션 매우 안좋으심에도 참여하신 백선생님께도 진정 감사드립니다. 중독되면 어쩔 수가 없는가 봅니다.  감사합니다!

9 comments:

한정선 said...

맨위 실내풍경이 좋아요
날씨는 조았는데...집으로 가는길이
수난이었어요.세종로집회로 우리집방향이
모두 우회하는통에 여기저기 헤메다
30분거리를 2시간이 넘게 걸렸네요
토욜은 시내몬나오겠어요.모두 수고하셨어요^^

BH Yoo said...

컨디션도 안좋으신데 늦게까지 고생하셨군요.
다음에 맛난 거 사드릴께요.~~

정영경 said...

선생님의 charcoal 스케치는 너무 멋집니다~^^
어제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

정영경 said...

차라리 지하철을 탔어야했네요 고생하셨어요..

bikyung said...

서울출신이면서도 서울이 이렇게 아름다운도시 였다는걸 새삼 느끼게됩니다^^

Andy Oh said...

목탄 그림 푸근하니 좋습니다~

jecs choi said...

관리하시는 분들은 그 나름대로 고충이 있는 듯 합니다. 그래도 나아지겠지요...챠콜그림 느낌이 좋습니다.. ^^

Soo Shin Park said...

수고 하셨습니다. 서울어반스케쳐스와 함께 하고 싶은 마음 간절하지만 11월까지는 일이 있어 함께하기 어려울 듯 합니다. 차후 사정이 허락하는 대로 참석하도록 하겠습니다.

이충근 said...

유려한 선의 흐름이 너무 좋군요
너무 수고하셨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