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임, 신입회원 가입 안내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안녕하세요! 2018년 5월 26일 모임 안내입니다.

장소 :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만나는 장소 : 아르코 미술관
그림 그리는 시간 : 오전 10시 30분 - 오후 4시 30분

토요일이라 복잡하리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낭만과 문화가 살아 숨쉬는 도심을 그려보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관심있는 분을의 용기 있는 참여를 기다립니다.

Hi sketchers,

We sketch on May 26th (Saturday) at Maronnier Park located at Daehangno where to be arrived from exit 2, Hyehwa station, Subway line no. 4. We meet in front of ARKO Museum on 10:30am and will continue to 4:30pm. And at same place we'll have an on-spot exhibit with all the works we've done.

Hope all the sketchers to join us with great courage and interest!
See you there! Thanks!

* * * Drawing Attention May 2018 의 다양한 소식을 열어보시고 구독해보시기 바랍니다. * * *
.

Monday, January 22, 2018

Sketches at Jongno Tower building, Seoul

a cityscape viewed from the 20th floor, (29.6 x 42cm), pen and watercolor

a scene of Insa-dong viewed from the 20th floor, (29.6 x 42cm), pen and watercolor  

a scene of Jongno Bookstore, basement 2nd floor, (29.6 x 42cm), pen and watercolor

a street scene  in front of  the Jongno Tower, (29.6 x 42cm), pencil

a scene around Bosingak Pavilion viewed from the 8th floor, (21 x 29.6cm), pen
.

Last Saturday, it was cold weather for sketching outdoors. Besides the fine dust has covered Seoul in recent days. Seoul urban sketchers met at Jongno Tower, a landmark building in downtown Seoul, and sketched comfortably inside the modern building. 
It was a weekend, so the office floors of the building were vacant and quiet to sketch without interruption. I sketched the spectacular scenes looking down through the window on the 8th and 20th floor inside the 33-story glass building. After lunch, I sketched an interior scene of the Jongno Bookstore, basement 2nd floor, and an outdoor scene in front of  the Jongno Tower. 
Thanks all participants for having a pleasant sketch time!
----------------------------------------

새해맞아 여러날 추위와 미세먼지가 도시를 덮었어도
종로타워의 내부공간은 스케치의 온실 같았습니다.

창밖으로 내려다보는 도시경관은 방향과 높이에 따라서 
천양각색의 형태와 색조의 흐름이 다양하게 전개되고

하루하루 조금씩 변하면서 투명하게 다가오는 모습들이 
서울의 살아있는 모습을 비추는 거울처럼 느껴집니다~~ 

3 comments:

한정선 said...

크고작은 건물들이 사이좋게 나름의 질서가 잡으며
실재보다 더 설득력있게 다가오네요~~

Lee Yong Hwan said...

지상에서 볼 때는 스카이라인으로 느껴지는데, 높은 곳에서 볼수록 입체적인 스케일의 상호관계가 복잡하게 얽히면서도 재미있는 요소가 많이 담겨있어요~~
창밖의 도시 풍경은 정말 다양하면서도 매력적인 소재입니다.

drawing & Kang said...

보신각 스케치 멋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