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June 18, 2018

새로워진 세운상가에서 바라본...










 

         세운상가 옥상과 3층 연결다리는 서울시내가 한눈에 들어오는 명당
         이었어요.아직 활성화 되지않아 통행도 적고 그늘막에 바람도 사통팔달.
         여름용 어번스케쳐용~선생님들 그림만 보기 미안해서 졸작이나마 ㅎ

4 comments:

Lee Yong Hwan said...

시끌버끌한 도심 속, 쾌적한 장소에서 멋진 스케치를 그리셨네요~
세운상가 재생 리모델링은 스케쳐들을 위한 성공작(?) 같습니다.

BH Yoo said...

일전에 종묘들러 세운상가에 갔었는데 요새 스타일로 여기저기 바뀐 것이 좀 어색하긴했어요. 그래도 시원한 공간과 연결다리가 스케치하기는 딱이다싶었어요.

그런 장소를 두분이 스케치를 하신 것이 참 감동입니다.
오래 전에 지금의 모습이 아닐 때에 아래 길 상가 앞에서 그리고 있었는데 상가 주인 분이 그런 말씀을 하시더군요. '이렇게 직접 그리는 사람은 못보았다'구요.

스케치하면서 자주 느끼는 것은 일반인들의 시선이 매우 날카롭다는 점입니다.

다양한 모습의 스케치 너무 좋으네요. 힘들게 그린 귀한 그림 감사히 보았습니다. 앞으로도 자주 놀래켜 주시기 바라는 마음입니다. ~~

drawing & Kang said...

와우~~되게 좋네요.
스케치하는 뒷모습도 👍👍

jecs choi said...

색이 정말 따뜻...합니다.. 그림그리는 뒷모습도 멋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