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안내


* * * * * * * 전시 안내 드립니다* * * * * * * *

탑골 미술관 서울어반스케쳐스 초대전 - "즐거운 나의 종로"

전시 장소 : 서울노인복지센터내의 탑골 미술관 - Topgoal Art Center in the Senior Welfare Center of Seoul,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67 (경운동), 지하철 3호선 5번 출구(one minute's walk from the Exit No. 5 of Anguk station, Subway No. 3), Tel : 02-6220-8595
전시 기간 : 2017년 8월 10일 - 8월 25일 (평일 : 오전 10시 - 오후 6시, 토요일 : 오전 10시 - 오후 3시, 일요일 과 공휴일 휴관)
전시 참여 작가 : 이용환, 이지현, 강은영, 한정선, 백경원, 정영경, 김해원, 오창환, 곽윤환, 소말리 로이, 강은정, 박수신, 윤재용, 유병화 이상 14명

어르신들과 함께 하는 워크샵 : 1차 - 2017년 8월 14일(월) 오후 1:30 - 3:00, 2차 - 2017년 8월 23일(수) 오후 1:30 - 3:00

훌륭한 공간에서 서울 어반 스케쳐스 제 6회 전시회를 열 수 있게 초대해주신 미술관 관계자 여러분들께 깊이 감사 드립니다.
또한 멋진 전시회를 위해 애쓰시는 회원님들께도 고마운 마음을 전합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관람을 기다립니다.

Saturday, July 18, 2015

sketches at Riverview 8th Avenue by YH Lee & BH Yoo

sketches by Lee Yong Hwan

brush pen, watercolor, 24 x 36 cm

 sepia conte and watercolor, 24 x 36 cm

W Hotel, brush pen, 24 x 36 cm

oil pastel, 24 x 36 cm

W Hotel, oil pastel, 24 x 36 cm

BH Yoo drawing seated on the floor, sepia conte & oil pastel, 24 x 36 cm

portrait of female visitor, sepia conte, 24 x 36 cm

Boy friend was looking at his girl friend's portrait admiring the likeness and the speed.

She was so pleased with the present.
************************************************************
three sketches by Yoo Byung Hwa

pencil, watercolor, 27 x 39 cm

pencil, watercolor, 27 x 39 cm

floor scenery, sepia conte, 27 x 39 cm


Kim Mikyung was talking with me waiting for her friends' visits.

On third day of exhibition we met at the gallery greeting visitors and sketching too. The more we draw the more we feel the attractive scenery and structure of the place. Today the wind seemed to be lesser than the previous days. Many citizens including young couples, bicyclers, tourists, and families visited the place. Among them there was a couple who showed much interest in YH Lee's drawing. Introducing urban sketching he drew her and presented it to her. She liked it a lot. Though the weather was not clear but the atmosphere on river was nice to sketch with supporting steel beams. 

We thank all the visitors for visiting and leaving your encouraging comments too.

오늘 전시 사흘째 되는 날에 광진교 8번가에 다시 나갔습니다. 주말이라 방문객이 끊임없이 오시더군요. 전시도 보고 발아래 흐르는 물을 배경으로 사진도 찍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셨습니다. 광진교에는 보행자들이 걷기 좋게 작은 정원도 있고 곳곳에 벤치, 음수대, 화장실도 있어서 시민들을 위한 배려심이 고마웠습니다. 갤러리 옆 방에는 저녁에 작은 콘서트, 영화 상영도 있다고 합니다. 동네 사시는 분들은 작은 문화 공간이 쉼터도 되고 다리위를 산책하는 멋을 매일 누리실 것같아 부럽더군요.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그곳 풍치를 많이 담아오고 싶습니다.
방문하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고 남기신 격려의 말씀도 소중히 간직하겠습니다.

2 comments:

Kim Mikyung said...

ㅎㅎ 제가 친구들 만나 수다떠는 3일동안 두분은 이렇게 많은 그림들을 만드셨네요.^^
다 멋집니다!
함께 전시하게 되서 즐겁고 좋습니다~

bh yoo said...

덕분에 좋은 경험하고 있습니다.
전시하면서 돌아보고 나아가는 계기가 되는 듯해서 좋구요.
멋진 전시장을 알게 되어 더욱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