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ing plan




일시(Date) : 2014년 4월 19일(April 19, 2014), 오전 10:30 - 오후 3시 30분
장소(Place) : 인사동 쌈지길 주변, 천도교회, 운현궁 (Ssamziegil building, Chundogyo church, and Unhyeongung)
만나는 곳(meeting place) : 쌈지길 빌딩 옥상 벤치 (rooftop of Ssamziegil building)

쌈지길 빌딩에서 만난 후 주변과, 천도교회등을 스케치한 후, 인근 '지리산' 식당[Tel : (02)723-7213]에서 1시경 점심 식사후, 운현궁 및 낙원 상가 주변을 스케치할 예정입니다. (We begin sketching after meeting on the rooftop of Ssamziegil building till we have lunch at the restaurant "Zirisan" on 1 o'clock. After lunch we move to Unhyeongung. Sketchers may sketch the nearby Nagwon shopping mall or street scene. We'll have time of appreciation of sketches in the Unhyeongung on 3:30 pm.)

그날 그리신 스케치를 스케치크롤 사이트에 올리기 위해 스케치크롤 사이트에 아이디를 만드시기 바랍니다. 자세한 내용은 추후 알려드리겠습니다.

관심가지신 분들은 간단한 스케치 도구(종이, 필기류) 지참하시고 용기내어 참가하시기 바랍니다. (Hope you to join us if you've interest in sketching together!)

Monday, August 22, 2011

Watercolor paintings at Seodaemun Prison History Hall

Last saturday, I painted in watercolor on the subject of prison with Seoul urban sketchers. All of us had a pleasant sketch time in a harmonious atmosphere. My watercolor paintings of the day are as follows.




A week ago the Independence Day, Aug.15th, I made on-the-spot survey of the present condition of this Prison History Hall, sketching various types of building with red bricks. Some sketches on the very day are as follows.









The Seodaemun Prison History Hall is not only well-known as a historical site, but useful to draw buildings of red bricks clustered close together. For our sketchers, Seodaemun Independence Park is a quite suitable place to draw various kinds of the old and new subjects.

2 comments:

ecrire said...

같은 곳을 바라봐도 보는 시각에 따라 얼마나 다를수 있는 가를 선생님 그림을 보며 느낍니다. 전체를 조망하는 그 스케일, 언제보아도 대단하시단말 밖에는 어울리는 말이 없습니다 전체 속에서 또 가까이 접근해 가시는 그림들은 산공부가 됩니다 즐감하였습니다^^

Lee Yong Hwan said...

감사합니다~~
그 무시무시한 "서대문 형무소"가 "근대 민족역사의 산실"로 바뀌면서 훌륭한 "스케치 수련장"이 되었습니다.
...벽돌에서 오는 풍부한 느낌, 단순하면서도 군집 사이사이 중첩과 원근감, 변모해 가는 풍물과 주변 배경...자주 가서 그립니다만 전혀 질리지 않는 "스케치 테마공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