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안내


* * * * * * * 전시 안내 드립니다* * * * * * * *

탑골 미술관 서울어반스케쳐스 초대전 - "즐거운 나의 종로"

전시 장소 : 서울노인복지센터내의 탑골 미술관 - Topgoal Art Center in the Senior Welfare Center of Seoul,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67 (경운동), 지하철 3호선 5번 출구(one minute's walk from the Exit No. 5 of Anguk station, Subway No. 3), Tel : 02-6220-8595
전시 기간 : 2017년 8월 10일 - 8월 25일 (평일 : 오전 10시 - 오후 6시, 토요일 : 오전 10시 - 오후 3시, 일요일 과 공휴일 휴관)
전시 참여 작가 : 이용환, 이지현, 강은영, 한정선, 백경원, 정영경, 김해원, 오창환, 곽윤환, 소말리 로이, 강은정, 박수신, 윤재용, 유병화 이상 14명

어르신들과 함께 하는 워크샵 : 1차 - 2017년 8월 14일(월) 오후 1:30 - 3:00, 2차 - 2017년 8월 23일(수) 오후 1:30 - 3:00

훌륭한 공간에서 서울 어반 스케쳐스 제 6회 전시회를 열 수 있게 초대해주신 미술관 관계자 여러분들께 깊이 감사 드립니다.
또한 멋진 전시회를 위해 애쓰시는 회원님들께도 고마운 마음을 전합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관람을 기다립니다.

Wednesday, August 3, 2011

sketches at the exhibit "fashion into art" in Plateau Gallery

in front of a famous spaghetti restaurant located near Gwangwhamun
On the way going to the Plateau Gallery I could see people were waiting to enter on 2:13 pm though. I took a photo on 2:49 pm just before I left the spot. There were customers who couldn't enter yet.




Park Seung Mo + Lee Sang Bong, aluminium wire, fiber glass, silk, life casting



Cheon Seong Myung + Park Choon Moo, FRP, mannequin, wool jersey, leather, feather



Hong Kyung Taek + Rubina, silk, cotton, pens

copy part of Rodin's sculpture, The Burghers of Calais, installed in that gallery

The exhibit which KW Jung introduced us to see days ago was great with new concepts in art works cooperated with artists and fashion designers. Thanks a lot for offering an opportunity to see such a precious exhibit! At the hall I saw sculptures of Rodin, The Gates of Hell and The Burghers of Calais. I tried to copy part of The Burghers of Calais and realized that people would never feel tired of seeing them and such ones could have remained as masterpieces. Great exhibit and sculptures made me feel satisfied on a humid and showery day!

2 comments:

Song Hye-sun said...

샘~ 오랫만에 더위 피해 시원한 곳에서 스케치 하셨군요 ..볼거리가 풍성합니다!!

bh yoo said...

녜, 맞습니다. 오늘도 날이 많이 후덥지근하고 소낙비도 오락가락...이런 날은 실내 스케치가 피서입니다. 동대문가서 옷 구경만 실컷하고 왔어요. (요즘 옷들은 죄 흐물흐물하더군요.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