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Oct.

.
[Sketch Meet-up on Oct. 28th, 2017]
- Place: Seoul Station & Seoul 7017 (서울역 & 서울로 7017)
- Nearest Subway Station : Seoul Station, Line No. 1 or 4 (1호선 혹은 4호선 서울역)
- Time: 10:30 am ~ 4:00 pm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 Meeting Spot: In front of Food Court at 3rd Fl. in Seoul Station (서울역사 3층 푸드 코트 앞)
.
10월 두 번째 어반스케치 모임 장소는 하루 평균 9만여 명이 이용하는 대한민국 수도인 서울의 관문, '서울역'입니다. 오전에 3층에 자리한 푸드코트에서 만나 점심 식사 후에는 '서울로 7017'로 이동할 예정입니다. 2015년 폐쇄되었던 서울역 고가는 2017년에 도심 속의 공원으로 재 탄생하였습니다. 국내 최초의 고가 보행로인 서울로 7017을 거닐면서 서울의 풍경을 다시 한번 새로운 시각으로 느껴 보시기 바랍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

Sunday, September 24, 2017

Children's Grand Park Sketching

 

Big fountain
 
 Caricature drawers
 
 Monkey's pen
 
Co-sketchers
 
Yesterday was heyday to sketch the early autumn of Korea. The Children's Grand Park was the best choice to meet up.
 
I passed by the octagonal pavilion where we were to meet and stopped by the monkey's pen.
After lunch, I drew co-sketchers of SUK, I am sorry not to have taken a photo of them.
 
Water jetted from the Big Fountain, and a guitar concert was held near there. I derw it, singing along the concert songs.  There were two caricature drawers and they were very popular. Many customers were waiting their turns and I drew it lastly.
 
BH Yoo prasied my improvement of sketching. I bought some beverage to my co-sketchers joyfully.
I am looking forward to next meet-up.^^
 

11 comments:

Hyunwoo said...

그림 잘 보았습니다 ^^

정영경 said...

스케치가 깔끔합니다~분수대,파라솔,원숭이 빨간 엉덩이가 특히 인상적입니다~^^

BH Yoo said...

그림의 확장이 반갑습니다. 개근해주셔서 더더둑 고마운 마음이구요.

최병남 said...

자기 스스로 만족하는 그림이라고 하신게 기억에 남네요^^
원숭이 엉덩이가 정말 귀엽습니다^^

jecs choi said...

펜앤워쉬(pen and wash)가 깔끔해서 엽서그림으로 만들면 예쁠거 같아요..빨간 원숭이 궁뎅인 뽀인트로 살리면 정말 귀여운 엽서가 될듯..그리고 음료쏘신거 정말 잘 마셨습니다.. 덕분에 좋은 시간 되었구요... 감사합니다.

Lee Yong Hwan said...

다양한 소재와 절제된 선의 흐름~~
정말 일취월장의 소리가 들려나오는 듯 합니다.

JIHYUN YI said...

귀여운 빨강 붓터치의 원숭이 엉덩이 재미있었어요. 예쁜 색을 포인트 있게 잘 쓰시네요~ 엽서로 팔면 몇 장 사고 싶습니다 ^^

한정선 said...

덕분에 잠시 숨 돌리고 왔네요
만족해 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어요
담에도 조은 작품 보여주세요^^

SOO GYUNG RYU said...

정성스럽게 그린 그림 즐거운마음으로 봅니다.

이충근 said...

앤디님 만의 간결한 시그니쳐가 참 멋지군요
많이 배웁니다...^^

bikyung said...

분수그림 넘 좋습니다
그날의 현장감이 그대로 느껴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