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Novembe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Tuesday, December 1, 2009

문남공원 옆 연수 경로당


21X29.7cm

화실 광고 전단지를 한 번 붙여볼까 하고 길을 나섰는데요
벽들이 너무 깨끗해서 더럽히면 안될 것 같아서 빙글빙글 동네만 한 바퀴 돌았습니다
오는 길에 경로당 건물이 눈에 들어와서 서서 30분을 그렸습니다
몇 장 안 남은 나뭇잎들 그림자가 예뻤는 데 그림에 잘 담아내지 못했네요
벌써 12월입니다 나는 가만히 서 있는 데 제 앞을 세월만 스르르 지나갑니다
덜컥 붙잡지 않으면 하염없이 흘러갈 것 같습니다

3 comments:

bh yoo said...

선만 보고는 유럽인 줄 알았어요. 경로당이 우아하군요. 세월은 공평하게 가니 억울해 하지 말고 열심히 삽시다.

Kim kyung-hee said...

스케치선이 참 착해보여 화가의 마음도 왠지 선할 것 같았습니다^^

Kim Mikyung said...

전 쏜살 같은 세월 때문에 어지러울 지경입니다. 좋은 그림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