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Novembe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Thursday, October 31, 2013

some figure drawings of talking scenes at a coffee shop

After lunch, I dropped in for tea at McDonald's located in Jongno-2ga, Seoul. While drinking a coffee, in the seat facing me many people were talking with somebody in different poses. 
I sketched the figures immediately before leaving their seats. 

a young woman, pen and watercolor

a university student, pen and watercolor

relatives, pen and watercolor

businessmen, pen and watercolor
.
(14.8 x 21cm sketchbook)
.
커피숍에서의 정형 인물 스케치는 약속된 포즈와 달라서 
처음 보는 사람이 언제 떠날지 모른다는 긴장감 속에서~~ 
순간적으로 인물의 느낌을 잡아내는 스릴 만점의 작업 같습니다.

4 comments:

박제욱 said...

스케치의 욕구가 막 생겨요

Lee Yong Hwan said...

휠~이 옮겨갔네요. "보면 그리고 싶다~~"가 스케처의 필수조건 같습니다. 욕구조절도 기술이고요.

so hyoung Kim said...

창가에서 두런두런 가을 햇볕이 느껴져요~^^

Lee Yong Hwan said...

같은 공간이라서 그런지 실내의 인물들은 웬지 정다워 보여요~~그림에 담는 순간 더 가까워지는 것 같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