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Meet-up in Novembe

.

[How to be a member of Seoul Urban Sketchers]
1. 먼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한글 및 영문 성함, 전화번호, 이메일 주소'를 간략한 자기소개와 함께 보내주세요.
2. 모임에 참가하신 후, 그리신 그림을 처음 보내셨던 메일에 회신하시는 형식으로 다시 한번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보내주세요. 이후 관리자가 블로그 게시 권한을 드리는 초대장을 발송해 드립니다.
3. 초대장을 수락하신 후, 블로그에 그림을 올려주세요. 혹시 방법을 모르시는 경우 관리자에게 메일이나 전화로 연락하시면 도와 드립니다.

문의 사항은 seoulurbansketchers@gmail.com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Thursday, September 1, 2011

on a hot day at Yeonheedong


There are famous restaurants at Yeonheedong. I went to have Naengmyun(Cold Noodle) at one of them. Before entering the restaurant I sketched the above one using pencil and chalks putting my sketchbook on the pocket for free newspaper, which was very useful.

 I sketched her who was busy with her mobile phone at subway using pencil (7B). 
She was so absorbed in her mobile that I could sketch well.

3 comments:

Song Hye-sun said...

늦더위가 연일 계속 되고 있지만..깊은밤 매미소리 보단 풀벌레 소리가 조금은 시원함을 느끼게 해줍니다.토욜날 즐거운 모습으로 뵙겠습니다^^

ecrire said...

저렇게 평범하기 그지없는 풍경이 그림으로 태어나면서 신선한 시각을 자극하는 작품으로 전환될수 있다니요. 그림을 그리는 즐거움, 보는 즐거움 함께 누립니다

bh yoo said...

평범한 것이 참으로 아름답고 진실하다는 것을 새삼 느끼게 됩니다. 너무 많은 것을 지나쳐왔다는 생각과 함께. 감사합니다!(I become to feel newly that the common things are very beautiful and truthful... With the thoughts that I've passed such trifle and ordinary things without giving a glance. Thank you!!)